‘아빠 어디가?’ 어린이날엔 국립민속박물관 골목에서 뛰어 놀자

Home > 산업 > 일반

print

‘아빠 어디가?’ 어린이날엔 국립민속박물관 골목에서 뛰어 놀자

국립민속박물관 추억의 거리 골목길 전경. [사진 국립민속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 추억의 거리 골목길 전경. [사진 국립민속박물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답답한 일상을 보내고 있을 아이들을 위한 어린이날 행사가 열린다.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은 오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골목놀이를 주제로 “놀다 보면 하루가 너무나 짧아~” 행사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철저한 방역 속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어린이박물관 놀이마당과 ‘추억의 거리’에서 진행된다. 딱지치기, 추억의 오락실 등 다섯 가지 체험을 비롯해 각종 공연과 현장 이벤트를 즐길 수 있다.  
 
국립민속박물관에는 옛날 어린이들이 즐겁게 뛰어놀았을 법한 추억의 거리가 있다. 이 곳에서는 어릴 적 골목에서 놀던 딱지치기,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을 즐길 수 있다. 놀잇감을 직접 만들어 골목놀이 경연을 벌이고, 일일 골목대장도 뽑는다. 
 
옛날 문구점 앞에서 웅크리고 앉아 즐기던 오락기들도 마련되어 있다. 사방치기나 고무줄놀이 등도 길 위에서 자유롭게 해볼 수 있다. ‘뽑기놀이’ 체험방도 재미를 더한다. 
 
놀이마당에서는 옛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든 ‘효성 깊은 호랑이’ 어린이극이 펼쳐져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방문이 어려운 아이들을 위한 온라인 이벤트도 마련돼 있다. 어린이박물관의 ‘골골이와 친구들’ 전시와 연계해 ‘인형 친구 만들기’ 키트를 나누어 준다. 
 
어린이박물관 전시를 관람하고, 작성한 그림일기를 모아 책자를 발간하고 선물도 주는 ‘박물관 시간여행! 나도 탐험가’ 등의 이벤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어린이날 박물관 현장 체험은 어린이를 포함한 가정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특별 초청한 모자 가정과 온라인 사전 등록 참여자 외에 일반 방문객은 현장에서 접수하면 된다. 모든 체험은 무료로 진행된다. 
 
임수빈 기자 im.sub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