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모든 걸 다시 시작할 수 있는 봄이야”…신한 블루스퀘어 봄편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카드

print

“괜찮아, 모든 걸 다시 시작할 수 있는 봄이야”…신한 블루스퀘어 봄편

전년 대비 2배 넘는 인원 참여

 
 
신한카드는 ‘참신한글판’ 봄편 문안을 선정해 게시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 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참신한글판’ 봄편 문안을 선정해 게시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 신한카드]

신한카드는 2022년 새봄을 맞아 ‘참신한글판’ 봄편 문안을 선정해 게시했다고 3일 밝혔다.
 
참신한글판은 신한카드가 시민들과 함께 응원과 감동의 메시지를 나누기 위해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 외벽에 설치한 글판으로 지난해 5월부터 문안 공모전을 통해 문구를 선정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지난 1월 22일부터 지난달 6일까지 봄과 관련된 주제로 ‘참신한글판 문안 공모전’을 실시했다.
 
‘새롭고 희망찬 시작, 봄을 알리는 공감 문구’ 또는 ‘따뜻하고 설레는 봄의 느낌을 닮은 공감 문구’를 주제로 창작 문구를 응모 받은 이번 공모전은 전년 대비 2배가 넘는 인원이 참여했다. 특히 90년대 젊은 세대의 참여가 두드러졌다.
 
신한카드는 최종 대상작 1편과 최우수상, 우수상 각각 2편을 선정하고, 그중 대상으로 선정된 이한승씨의 창작 문구 ‘괜찮아. 모든 걸 다시 시작할 수 있는 봄이야’를 5월 말까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참신한글판에 게시할 예정이다.
 
이한승씨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요즘, 우리 모두 이 어려운 시기를 잘 헤쳐나갔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문구에 담아보려 노력했다”고 창작 의도를 전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참신한글판를 통해 일상 속 소소한 즐거움과 따뜻한 희망의 메시지를 드렸으면 한다”고 말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