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현대위아 ‘RE100’ 가입…친환경 속도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현대위아 ‘RE100’ 가입…친환경 속도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 100% 사용 목표

 
 
현대차그룹은 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현대위아가 RE100 가입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서울 양재동 현대차그룹 본사 모습. [사진 현대차]

현대차그룹은 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현대위아가 RE100 가입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서울 양재동 현대차그룹 본사 모습. [사진 현대차]

현대차그룹은 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현대위아가 RE100 가입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RE100은 재생에너지(Renewable Energy) 100%의 약자다. 2050년까지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는 것을 목표로 잡고 진행하는 캠페인이다. 글로벌 비영리단체인 '기후그룹'(The Climate Group)과 글로벌 환경경영 인증기관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Carbon Disclosure Project)가 2014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정부나 국제기구 등이 관여하거나 강제적으로 유도하는 것이 아니지만, 글로벌 주요 기업의 자발적 참여로 전 세계 350여 개 기업이 동참하고 있다.
 
현대차‧기아 등 현대차그룹 주요 기업은 지난해 7월 지속가능한 발전과 탄소중립 실현에 앞장선다는 의미로 RE100 가입을 선언했다. 이후 한국 RE100 위원회에 가입 신청서를 제출해 뒤 최종 승인받았다.
 
이들은 공동으로 진출한 글로벌 사업장에서 RE100 대응 협업체계를 갖추기로 했다. 또 주요 사업장에 태양광 패널을 설치해 재생에너지 전력을 생산하는 '직접 재생에너지 생산', 재생에너지 전력 공급자로부터 직접 전력을 구매하는 '전력거래계약'(PPA·Power Purchase Agreement), 한국전력을 통한 '녹색 프리미엄' 전력 구매 등을 추진키로 했다.  
 
이 밖에 현대차그룹 내 다른 기업들과 협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현대트랜시스‧현대캐피코‧현대파텍스‧현대캐피탈‧엔지비‧모션 등은 현대차와 협력한다. 기아 타이거즈는 기아, H그린파워‧현대IHL‧지아이티는 현대모비스, 위아마그나파워트레인‧현대위아터보는 현대위아와 각각 협력할 방침이다.

이병희 기자 yi.byeonghe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