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2조원 규모 LNG 운반선 7척 수주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한국조선해양, 2조원 규모 LNG 운반선 7척 수주

“다양한 대체 연료 기술 개발…친환경 선박 시장 선도”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17만4000㎥급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의 시운전 모습. [사진 한국조선해양]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17만4000㎥급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의 시운전 모습. [사진 한국조선해양]

현대중공업그룹의 조선 중간 지주사인 한국조선해양이 총 1조9628억원 규모의 대형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 7척을 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은 아시아 소재 선사와 17만4000㎥급 LNG 운반선 7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LNG 운반선은 길이 299m, 너비 45.4m, 높이 26.5m 규모다.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건조돼 2026년 하반기까지 순차적으로 선주 측에 인도된다.  
 
한국조선해양은 올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총 41척의 LNG 운반선을 수주했다. 앞서 2020년, 2021년에도 각각 21척, 26척의 LNG 운반선을 수주해 LNG 운반선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견조하게 지속된 LNG 운반선 수요가 올해 글로벌 에너지 위기에 따른 LNG 수요 증가에 힘입어 다량의 신조 발주 문의로 이어지고 있다”며 “LNG와 더불어 메탄올과 암모니아 등 다양한 대체 연료 기술 개발을 통해 친환경 선박 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