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제주 청수곶자왈·수월봉서 환경 정화 봉사활동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진에어, 제주 청수곶자왈·수월봉서 환경 정화 봉사활동

객실승무원 등 총 50여명 참여

 
 
 
진에어 관계자들이 2일 제주도에서 환경 정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 진에어]

진에어 관계자들이 2일 제주도에서 환경 정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 진에어]

진에어가 제주도의 아름다운 자연을 보호하기 위한 환경 정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전날 진행된 봉사활동에는 진에어 객실승무원, 가톨릭아동청소년재단 관계자 등 총 5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제주 청수곶자왈에 서식 중인 우리나라 고유종 보호를 위해 외래 식물 제거 활동을 진행했다. 또 제주 수월봉 해안가 일대의 각종 폐기물과 생활 쓰레기를 수거했다.  
 
곶자왈은 제주도 화산 활동 중 분출한 용암류가 만들어낸 불규칙한 암괴지대다. 숲과 덤불 등 다양한 식생을 이루고 있으며, ‘제주의 허파’라고 불린다. 제주의 지하수 함양 기능을 비롯해 지형 및 지질 다양성, 생물 다양성, 문화적으로 보전 가치가 매우 높은 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제주시 한경면에 위치한 청수곶자왈은 멸종 위기종인 운문산 반딧불이의 최대 서식지다.  
 
진에어는 지난 2019년부터 제주도의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환경 정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부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어린이 탑승객 대상 환경 보호 구연동화 등 기내 특화 이벤트를 비롯해 에너지의 날 캠페인 참여, 친환경 그린 플라이트 캠페인 운영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진에어는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생활 속에서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