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스트 -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 이코노미스트

Home > >

예·적금 금리 올린 카카오뱅크, 1년 만기 정기예금 '연 3.1%' 이자 받는다

    카카오뱅크가 5일부터 예·적금 기본 금리를 최대 0.80%포인트 인상해 1년만기 정기예금 금리가 연 3%대로 상승하게 됐다. 대출 금리는 최대 0.45%포인트 인하한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4일 이같이 금리 변동 결과를 발표했다.   우선, 파킹통장인 세이프박스의 기본 금리가 0.80%포인트 인상돼 연 2.0% 금리가 적용된다.     세이프박스는 계좌 속 금고로 자유로운 입출금을 통해 통장의 여유자금을 간편하게 분리해서 관리할 수 있다. 최대 보관 한도는 1억원으로 입출금계좌당 1좌씩 개설 가능하며, 하루만 맡겨도 연 2.0% 금리를 제공한다.   26주적금 금리는 0.50%포인트 인상하고 26주 동안 자동이체 성공 시 0.50%포인트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최대 연 3.50%의 금리가 적용되는 셈이다.   정기예금 금리는 0.50%~0.60%포인트, 자유적금 금리는 일괄 0.60%포인트 인상한다.   정기예금은 만기가 길수록 금리 인상폭이 커진다. 만기 1년 이상 정기예금 금리는 0.60%포인트 인상해 1년 만기 정기예금 금리는 연 3.10%, 3년 만기 정기예금은 연 3.60% 금리가 제공된다.   자유적금은 자동이체 신청 시 0.20%포인트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우대금리 적용 시 1년 만기 자유적금은 최고 연 3.50%, 3년 만기 자유적금은 최고 연 4.00%의 금리가 제공된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중신용대출과 비상금대출, 전월세보증금 대출 상품의 금리를 최대 0.45%포인트 내린다.   전월세보증금 대출의 최고금리는 연 4.674% 에서 4.222%로 0.45%포인트 인하한다. 중신용대출의 최저금리는 4.780% 에서 4.581%로, 비상금대출 최저금리는 5.598% 에서 5.382%로 0.20%포인트 인하한다   김정훈 기자 jhoons@edaily.co.kr카카오뱅크 정기예금 정기예금 금리 자유적금 금리 26주적금 금리

2022-08-05

우리·농협도 금리 올렸다…은행 예금, 어디가 제일 높을까

    우리은행과 NH농협은행이 19일 예·적금 금리를 상향 조정했다. 이날 우리은행과 NH농협은행의 수신금리 인상으로 지난 14일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연 1.25%에서 1.50%로 올린 이후 3영업일 만에 5대 시중은행의 예·적금 금리가 모두 오르게 됐다.   19일 은행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이날부터 정기예금과 적립식 예금 상품의 금리를 0.20∼0.30%포인트(p) 인상한다. 이에 따라 우리은행 대표 정기예금 상품인 ‘WON예금’은 만기 1년 이상 2년 미만의 경우 기본금리가 연 0.80%에서 연 1.10%로 인상됐다.   WON예금은 만기 해지 시 신규 개설일의 기본금리와 동일한 금리를 우대 제공한다. 따라서 WON예금 기본금리가 연 0.30%p 인상하게 되면 최대 연 0.60%p 상승하는 효과를 나타낸다.   또 우리은행의 정기적금 상품 금리는 0.25%p 인상돼 1년 이상 2년 미만으로 가입할 경우 기존 연 1.55%에서 1.80%로 오른다. 자유적금 금리는 0.20%포인트 높아져 1년 이상 2년 미만 가입 시 연 1.25%에서 1.45%로 인상된다.   아울러 비대면 전용상품인 ‘WON적금’은 최고 연 2.60%에서 최고 연 2.80%로, ‘우리 으쓱(ESG)적금’은 최고 연 2.35%에서 연 2.65%로 각각 인상된다.   NH농협은행도 이날부터 예·적금 금리를 0.25∼0.40%p 인상한다. 1년 만기 기준 일반정기예금 금리가 1.20%에서 1.45%로 오르고, ‘큰만족실세예금(개인)’ 금리는 1.35%에서 1.60%로 상향 조정된다. 3년 만기의 경우 일반정기예금이 1.40%에서 1.70%로, 큰만족실세예금이 1.55%에서 1.85%로 0.30%p씩 올라간다.   1년 개인용 정기적금은 1.45%에서 1.70%로, 3년 정기적금은 1.65%에서 1.95%로 각각 인상 적용된다. ‘자유로우대학생적금’은 1년 만기 상품이 1.70%에서 2.10%로 0.40%p 올랐다.   이에 앞서 신한·KB국민·하나은행은 전날부터 예·적금 금리를 최대 0.35∼0.40%p 인상 적용했다.   신한은행의 ESG 상품인 ‘아름다운용기정기예금’의 최고금리는 2.20%로 0.40%p 인상된다. 다만 해당 상품은 1회용컵 보증금제도 알고 실천하기 서약이나 비대면 또는 신규고객 등 우대조건을 충족해야 최고 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KB국민은행의 ‘KB더블모아예금’의 금리는 기존보다 0.25%p 올라 1년 기준 최고 금리가 연 2.30%다. 이 상품은 만 50세 이상만 가입이 가능하다.   하나은행의 ‘하나의정기예금’은 1년 기준 최고 1.90%에서 2.15%로, 2년 기준 최고 1.95%에서 2.25%로 올라간다. 이 상품은 하나원큐(스마트폰 뱅킹) 전용 정기예금이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시중은행 예금금리 자유적금 금리 시중은행 예금금리 수신금리 인상 올댓머니 적금 신한은행 KB국민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NH농협은행 1632호(20220425)

2022-04-19

카카오뱅크도 수신금리 인상…오늘부터 예·적금 금리 최대 0.4%p↑

      주요 시중은행들이 줄줄이 수신금리 인상에 나선 가운데, 카카오뱅크도 오늘부터 예·적금 기본 금리를 최대 0.4%포인트(p) 올린다.   8일 은행권에 따르면 카카오뱅크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예·적금 기본 금리를 0.2~0.4%포인트 인상한다. 바뀐 금리는 이날 신규 가입분부터 적용된다. 만기 1년 기준 정기예금 금리는 연 1.5%에서 0.3%포인트 오른 연 1.8%로, 자유적금 금리는 연 1.6%에서 연 1.9%로 0.3%포인트 오른다.   정기예금과 자유적금은 만기가 길수록 금리 인상폭을 넓혔다. 3년 만기 정기예금은 1.6%에서 0.4%포인트 오른 연 2%가 적용된다.   1년 이상의 자유적금의 금리는 0.3%포인트 인상했다. 이에 따라 3년 만기 자유적금은 자동이체 납입 시 우대금리 0.2%포인트를 포함한 연 2.3%의 금리가 제공된다.   카카오뱅크 주력 상품인 26주적금 금리도 인상했다. 26주적금은 0.2%포인트 올라 26주 동안 납입하면 0.5%포인트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대 연 2.2%금리를 받을 수 있다.     '세이프박스'의 기본금리도 0.2%포인트 오른 연 1.0%가 적용된다. 세이프박스는 '입출금계좌 속 금고'로 소비자가 자유롭게 잔고를 분리해 관리할 수 있는 상품이다. 최대 1억원까지 보관할 수 있으며 하루만 맡겨도 이날부터 이자를 받을 수 있다. 계좌 속 잔돈을 최대 10만원까지 자동으로 저축해주는 '저금통'은 기존 연 2.0%에서 연 3.0%로 1.0%포인트 오른다.     카카오뱅크는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예·적금 금리를 인상했다"며 "고객들에게 경쟁력 있는 수신 금리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카카오뱅크 적금 기준금리 인상 자유적금 금리 26주적금 금리

2021-12-08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