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스트 - 당신의 내일을 위한 경제뉴스 - 이코노미스트

Home > >

코스피 2342.81로 마감, 삼성전자 52주 신저가 [마감시황]

    22일 코스피와 코스닥이 외국인 매도세로 하락 마감했다. 코스피는 전날보다 66.12포인트(2.74%) 내린 2342.81에 장을 마쳤다. 종가 기준 2020년 11월 2일(2300.16) 이후 1년 7개월여 만의 최저치다. 투자자별로는 외국인이 3207억원, 기관이 853억원 팔아치웠다. 반면 개인은 홀로 3767억원 사들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파랗게 질렸다. 국내 반도체 대장주 삼성전자는 1.54%, SK하이닉스는 3.15% 내렸다. 삼성전자는 장중 신저가를 경신하며 5만7600원에 장 마감했다. ICT 대장주 네이버(-4.38%)와 카카오(-2.84%)도 빠졌다. 카카오그룹주인 카카오뱅크(-5.82%)와 카카오페이(-3.68%)도 동반 하락했다.     배터리주인 LG에너지솔루션(-2.91%), 삼성SDI(-6.12%)와 LG이노텍(-5.91%), 포스코케미칼(-4.82%) 등 모두 빠졌다. 특히 아모레퍼시픽이 10.28% 하락하면서 신저가를 찍었다. 증권가에선 중국발 봉쇄 영향에 아모레퍼시픽 실적 부진을 우려했다. 반면 셀트리온(1.30%), 삼성화재(1.79%), KT(0.14%)는 소폭 상승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31.34포인트(4.03%) 하락한 746.96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은 1259억원 순매수했다. 반면 외국인은 596억원, 기관은 605억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대부분 빠졌다. 2차전지주인 에코프로비엠(-0.19%), 엘앤에프(-1.79%), 천보(-4.27%)는 동반 하락했다. 게임주의 하락이 두드러졌다. 카카오게임즈는 9.14% 하락했다. 신작 효과로 전날 10% 급등했지만 하루 만에 9% 빠지며 롤러코스터를 탔다. 펄어비스(-4.43%)와 위메이드(-3.99%)도 동반 하락했다.     이외에도 LX세미콘(-7.42%), 동진쎄미켐(-5.10%), 동화기업(-5.26%) 등 5% 이상 빠졌다. 반면 신주권 변경상장일로 거래가 정지됐던 현대사료는 상한가로 마감했다. 현대사료는 전날 3861억원의 카나리아바이오 회사채를 인수했다. HK이노엔(11.34%)과 현대바이오(3.65%)도 상승 마감했다. 홍다원 기자 daone@edaily.co.kr게임주의 하락 카카오그룹주인 카카오뱅크 외국인 매도세 올댓머니

2022-06-22

코스피 하락 출발, 네이버·카카오 동반 내림세 [개장시황]

    2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5.16포인트(0.56%) 내린 2670.74에 출발했다. 오전 9시 5분 기준 외국인은 161억원, 기관은 769억원 팔아치우고 있다. 반면 개인은 홀로 921억원 사들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항목은 파란불을 켰다. 시총 상위 15개 항목 중 LG화학(1.03%)을 제외하고 일제히 하락하고 있다. 국내 반도체 대장주 삼성전자는 1.04%, SK하이닉스는 0.93% 빠지고 있다. ICT 대장주 네이버(-0.52%), 카카오(-1.53%)도 내림세다. 배터리 대장주 LG에너지솔루션(-0.90%)와 삼성SDI(-1.74%)도 각각 빠지고 있다.     간밤 뉴욕 증시가 금리 상승 부담 등으로 하락하면서 국내 증시에 영향을 준 모양새다. 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76.89포인트(0.5%) 하락한 3만2813.23으로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30.92포인트 하락한 4101.23으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86.93포인트 내린 1만1994.46으로 장을 마감했다.   특히 해운 대장주 HMM(-2%)과 카카오페이(-2.73%), 삼성전기(-3.56%)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 게임주도 약세다. 엔씨소프트(-2.64%), 넷마블(-3.47%), 크래프톤(-0.58%)는 빠지고 있다.   반면 조선주인 현대중공업(1.68%), 경기방어주인 KT(0.13%)은 오르고 있다. 화학업종인 포스코케미칼(0.77%), LG화학(1.03%), 롯데케미칼(0.24%)도 나란히 상승세다. LG화학은 고려아연과 이차전지 소재 '전구체' 합작사를 설립한다는 소식이주가에 긍정적 영향을 준 것으로 해석된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89포인트(0.32%) 내린 890.47에 거래를 시작했다.  투자자별로는 외국인이 402억원, 기관이 76억원 순매도 중이다. 반면 개인은 470억원 순매수하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내리고 있다. 2차전지주 에코프로비엠(-0.83%), 엘앤에프(-0.92%), 천보(-0.11%)는 약세다. 특히 게임주의 하락이 두드러진다. 위메이드는 4.8% 빠졌고 펄어비스(-2.05%)와 카카오게임즈(-1.28%)도 하락하고 있다.     엔터주는 2% 이상 동반 하락하고 있다. JYP가 3.69% 빠지면서 가장 큰 폭으로 떨어지고 있다. 에스엠(-2.01%), 와이지엔터테인먼트(-1.77%), CJ ENM(-1.43%) 등 내림세다.     반면 HK이노엔(2.25%), 오스템임플란트(1.73%), LX세미콘(1.03%), 스튜디오드래곤(1.82%)는 상승하고 있다. 증권가에선 스튜디오드래곤 하반기 라인업 확대로 수익성 확대가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미국 삼성전자 코스피 하락 게임주의 하락 대장주 네이버 올댓머니

2022-06-02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