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스트 - 당신의 내일을 위한 경제뉴스 - 이코노미스트

Home > >

LG화학 5%↓, 외국인·기관 ‘팔자’에 코스피 하락 [마감시황]

    코스피와 코스닥이 동반 하락 마감했다. 14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40.17포인트(1.36%) 내린 2921.92에 거래를 마쳤다. 국내 증시 하락세는 미국 금리인상에 대한 우려가 커졌기 때문으로 해석된다. 투자자별로 보면 외국인이 2459억원, 기관이 6005억원 팔아치웠다. 반면 개인은 8140억원 사들였다.    시가총액 상위 10위 항목은 일제히 하락했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0.77% 동반 하락했다. ICT 대장주 네이버는 1.72%, 카카오는 2.9% 빠졌다. LG화학은 외국인 ‘팔자’에 5% 이상 빠졌다. LG에너지솔루션이 지난 12일에서 수요 예측에 흥행한 결과가 지주사에 부정적 영향을 끼친 것으로 해석된다. 증권가에선 기존 모회사가 자회사 상장 이후 사업가치가 하락하는 ‘지주사 디스카운트’ 우려로 보고 있다. LG화학은 현재 LG엔솔 지분 100%를 보유 중이지만, 상장 후 지분율은 82%로 줄어든다. 반면 삼성전기는 2.73%, LG이노텍은 9.08% 상승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1.86포인트(1.21%) 하락한 971.39에 마감했다. 투자자별로 보면 개인이 1717억원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1111억원, 기관은 652억원 각각 순매도하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항목은 일제히 파란불을 켰다. 특히 셀트리온 3형제의 낙폭이 두드러졌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2.39%, 셀트리온제약은 12% 빠졌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셀트리온도 12% 넘게 하락했다. 2차전지주인 에코프로비엠은 2.28%, 엘앤에프는 0.41% 내렸다. 반면 에이비엘바이오는 11.76% 급등 마감했다. 에이비엘바이오 주가는 글로벌 제약사 사노피와 파킨슨병 치료제인 ‘ABL301’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 소식에 급등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LG 마감시황 코스피 하락 외국인 팔자 동반 하락

2022-01-14

기관·외국인 ‘팔자’에 코스피‧코스닥 하락…카카오뱅크 7%↓ [마감시황]

    10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28.17포인트(0.95%) 내린 2926.72에 마감했다. 간밤 뉴욕 증시에서 간밤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0.01%),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0.41%), 나스닥 지수(-0.96%)가 일제히 하락한 영향을 받았다. 이날 코스피 시장에선 개인이 5739억원 사들였지만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5005억원, 823억원 팔아치웠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선 금융주를 제외한 대부분이 파란불을 켰다. 국내 반도체 대장주 삼성전자가 0.38% 내렸고, SK하이닉스도 1.97% 떨어졌다. ICT 대장주 네이버와 카카오는 각각 0.89%, 3.4% 빠졌다. 특히 카카오는 차기 대표이사 내정자였던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이사가 ‘주식 먹튀’ 논란 등으로 사퇴하며 부진한 흐름을 보였다.    반면 4대금융지주는 한국은행의 금리 인상 가능성을 앞두고 일제히 상승했다. KB금융지주는 3.77%, 신한금융지주는 2.39%, 하나금융지주는 4.49% 올랐다. 우리금융지주는 6.49%로 가장 많이 올랐다. 다만 카카오뱅크는 7% 떨어지며 5만1100원에 마감했다.     코스닥은 코스닥은 전날보다 14.78포인트(-1.49%) 하락한 980.38로 마감했다. 투자자별로 보면 개인이 3370억원 순매수한 반면 외국인이 1196억원, 기관이 2136억원 각각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항목은 희비가 엇갈렸다. 코스피에서 2.47% 상승한 셀트리온과 함께 셀트리온헬스케어도 2.43% 올랐지만, 셀트리온제약은 0.37% 하락 마감했다. 2차전지주 에코프로비엠(-3.08%), 엘앤에프(-5.29%)도 3% 이상 주가가 내렸다. 게임주는 위메이드가 소폭(0.46%) 상승한 반면, 카카오게임즈와 펄어비스는 각각 0.13%, 2.76% 하락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마감시황 코스피 코스피 코스닥 금융주 상승 시가총액 상위

2022-01-10

[마감시황] 코스피·코스닥 동반 하락…네이버·카카오 4% 이상 내려

    6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33.44포인트(1.13%) 하락한 2920.53에 마감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조기 긴축 예고에 미국 뉴욕 증시가 급락하면서 코스피도 흔들렸다. 개인이 2821억원, 외국인이 1825억원 사들였지만 기관이 4827억원 팔아치우며 지수에 부담을 줬다.   시가총액 상위 항목은 대부분 하락했다. ICT 대장주 네이버(-4.65%)와 카카오(-5.21%)가 전날에 이어 동반 하락했다. 기술주 중심의 미국 나스닥 지수가 급락한 영향이다. 특히 네이버는 6거래일 연속 하락 마감했다. 4분기 실적이 기대치를 밑돌 것이라는 전망이 확산되며 주가를 끌어내렸다.   반면 현대글로비스는 6.36%, 현대모비스는 4.86% 각각 올랐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정몽구 명예회장이 보유 지분을 사모펀드에 매각하면서 오버행 이슈 등 불확실성이 해소된 것으로 풀이된다.   코스닥지수는 29.32포인트(2.90%) 급락한 980.30에 장 마감했다. 개인이 3866억원 순매수했지만, 외국인은 1258억원, 기관은 2457억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알테오젠과 에스에프에이를 제외하고 일제히 하락했다. 특히 게임주의 낙폭이 두드러졌다. 카카오게임즈(-14.24%), 위메이드(-11.75%), 펄어비스(-7.15%) 각각 하락했다. 2차 전지주 엘앤에프는 1.36% 내렸고, 에코프로비엠은 2.79% 빠졌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마감시황 코스피 코스닥 대장주 네이버 카카오 동반 시가총액 상위

2022-01-06

[마감시황] 코스피 3000선 회복 실패…네이버·카카오 동반 하락

    5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35.27포인트(1.18%) 내린 2953.97에 하락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 상승, 미국 국채금리 인상 등 이슈가 지수를 끌어내렸다. 투자자 별로는 개인이 1조3052억원, 외국인이 294억원 각각 순매수했다. 반면 기관은 1조3406억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희비가 엇갈렸다. 네이버는 2.46% 내리면서 5거래일 연속 하락 마감했다. 카카오도 5.38% 빠졌다. 간밤 뉴욕 증시에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가 1.33% 하락하면서 주가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 반면 LG화학은 외국인 매수세가 유입되면서 3.11% 상승 마감했다. 포스코는 3.14%, 현대차는 1.67%, 기아는 2.87% 각각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2.04포인트(2.14%) 내린 1009.62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이 4908억 순매수 한 반면, 외국인과 기관이 2329억원, 2444억원 각각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한국비엔씨와 바이오니아를 제외하면 대부분 하락했다. 한국비엔씨는 10.29% 올라 3만원에 장 마감했다. 바이오니아도 5% 넘게 올랐다.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3.41%), 엘앤에프(-4.43%), 위메이드(-7.45%)는 하락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마감시황 LG 코스피 주가 하락 코스닥 동반 외국인 매수세

2022-01-05

[마감시황] LG화학‧LG디스플레이 4%대 상승…코스닥 하락 전환

    4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0.47포인트(0.02%) 오른 2989.24에 마감했다. 기관은 7456억원 순매도 했지만,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6403억원, 958억원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 항목 중에선 외국인 매수에 힘입어 LG화학이 4.21% 상승했다. LG디스플레이도 4.45% 오르며 2만5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인 ‘CES 2022′ 개막을 하루 앞두고 투자 심리가 개선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반면 카카오뱅크는 3.05%, 카카오페이는 4.25% 하락했고 넷마블은 3% 넘게 빠졌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6.17포인트(0.59%) 내린 1031.66으로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 지수는 지난해 12월21일부터 9거래일 연속 상승하다 이날 하락 전환했다. 개인이 5302억원 순매수 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326억원, 2799억원 팔아치우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도 일제히 파란불이 켜졌다. 특히 게임주인 위메이드가 7% 이상 폭락했다. 알테오젠도 3.35% 빠져 7만21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외 셀트리온제약, 카카오게임즈, 펄어비스가 2% 이상 떨어졌다. 엔터주 역시 디어유 4.08%, 에스엠 3.94% 각각 내리면서 하락 마감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마감시황 LG 디스플레이 화학 디스플레이 마감 코스닥 외국인 매수

2022-01-04

[마감시황] 올해 마지막날 코스피 2977.65 마감, 코스닥 1000선 지켜

    30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52% 하락한 2977.65로 거래를 마쳤다. 올해 증시 마지막 날 코스피는 3000선을 하회하는 성적을 기록했다. 이날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230억원, 7505억원 팔아 치우면서 차익실현에 나서면서다. 반면 개인은 9531억원 사들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엔 대부분 파란불이 켜졌다. 시총 1위인 삼성전자가 0.63% 하락한 7만8300원으로 거래를 마쳤지만, SK하이닉스는 이날 3.15% 오르며 상승 마감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도 1.46% 상승세다. 반면 네이버(-0.92%)와 카카오(-1.32%)는 하락세를 보였고, 삼성SDI(-1.21%)와 현대차(-1.42%)도 하락세다. LG화학은 2% 넘게 빠졌다.    코스닥 지수는 이날 전 거래일보다 0.58% 상승한 1033.98로 마감하며 1000선을 지켰다. 코스닥 시장에서 개인이 2217억원 사들이면서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이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51억원, 1890억원 팔아 치웠다.     시총 상위 종목은 혼조세다. 셀트리온헬스케어(-1.35%)와 셀트리온제약(-1.82%)은 하락세고, 코스피 상장사 셀트리온도 1% 넘게 빠지면서 셀트리온 3형제는 하락 마감했다. 이날 게임주도 희비가 엇갈렸다. 펄어비스는 2% 넘게 올랐고, 카카오게임즈도 1.56% 상승세다. 반면 위메이드는 1.39% 하락했다. 2차전지 관련주 에코프로비엠(-0.48%)과 엘앤에프(-0.09%)는 소폭 하락세다.  신수민 기자 shin.sumin@joongang.co.kr마감시황 삼성전자 마지막날 증시 마지막날 코스피 상장사 코스닥 지수

2021-12-30

[마감시황] 삼성전자 ‘7만 전자’ 내려 앉아…통신·금융주 하락세

    29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89% 하락한 2993.29로 거래를 마쳤다. 12월 결산법인의 배당락일인 이날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세가 이어지면서 3000선 회복 하루 만에 다시 무너졌다. 외국인과 기관은 이날 각각 1217억원, 1조7366억원을 팔아 치웠고, 개인은 1조8425억원을 사들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엔 대부분 파란불이 켜졌다. 시총 1위인 삼성전자는 이날 전 거래일보다 1.87% 하락하며 7만88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장 초반 무너졌던 8만전자는 끝내 회복하지 못했다. SK하이닉스도 0.39% 내리며 하락세를 면치 못했고, 네이버도 0.65% 하락세다.    카카오페이와 KB금융은 2% 넘게 빠졌다. 통신업종인 KT(-5.63%)와 SK텔레콤(-4.89%)도 5% 내외로 하락했다. 이는 고배당 대표 업종인 통신, 금융업종 위주로 배당락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배당락일에는 배당 권리가 사라져 매물출회에 따라 주가 하락에 압력이 더해질 수 있다. 금융주 중 하나금융지주(-2.84%) 신한지주(-2.49%)도 하락세다. 반면 카카오(0.44%)와 삼성SDI(1.84%)는 소폭 올랐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06% 오른 1028.05로 마감했다. 개인은 1조1405억원을 사들였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642억원, 6641억원을 매도하면서 지수를 끌어내렸다.   코스닥 시장의 시총 상위 종목도 대부분 하락세를 보였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6.34% 내렸고, 셀트리온제약도 6.91% 하락했다. 코스피 시장 상장사 셀트리온 역시 5% 넘게 빠지면서 셀트리온 3형제는 하락 마감했다. 2차전지 관련주 에코프로비엠(-3.93%)과 엔앤에프(-0.93%)도 하락했고 게임주 펄어비스와 카카오게임즈도 이날 3% 넘게 빠졌다. 위메이드도 1.96% 하락세다. 반면 에이치엘비는 5.82% 오르며 강세를 보였고, 알테오젠도 0.27% 상승세다.  신수민 기자 shin.sumin@joongang.co.kr마감시황 KT 삼성 금융주 하락세 통신 금융업종 지수 하락

2021-12-29

[마감시황] 셀트리온 3형제 강세…펄어비스·위메이드 6% 넘게 올라

    28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69% 상승한 3020.24로 거래를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390억원, 1조5218억원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반면 개인은 1조9641억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10위 기업 중에선 기아(-0.35%)를 제외한 대부분의 종목이 상승 마감했다.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0.12% 오른 8만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SK하이닉스와 네이버도 1% 넘게 올랐고, 삼성바이오로직스(0.56%)와 카카오(0.44%)도 소폭 상승했다. 카카오페이는 7% 넘게 오르며 강세를 보였다.   셀트리온은 전날(1.49%)에 이어 이날도 5.88% 주가가 뛰었다. 자가진단키트 업체 휴마시스가 셀트리온과 516억5625만원 규모의 항원진단 홈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이 주가 상승에 호재로 작용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코호트(동일집단) 요양시설의 셀트리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렉키로나' 주사에 대한 건강보험 수가를 한시적으로 허용한다고 밝힌 점도 영향을 미쳤다. 그 여파로 셀트리온 3형제로 불리는 코스닥 상장사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도 3%대 주가 상승률을 보였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59% 오르며 1027.44로 상승 마감했다. 개인은 1조1291억원 팔아 치웠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118억원, 8243억원 사들이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시총 상위 종목은 대체로 상승 마감했다. 특히 2차 전지 관련주 에코프로비엠과 엘앤에프가 각각 5.39%, 8.6% 오르며 강세를 보였다. 게임주인 펄어비스와 위메이드도 6%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다만 카카오게임즈는 0.98% 오르는데 그쳤다. 이외 천보가 6.03% 상승했고, 에이치엘비가 0.46% 내렸다.  신수민 기자 shin.sumin@joongang.co.kr마감시황 셀트리온 위메이드 셀트리온 3형제 셀트리온 신종 동시 강세

2021-12-28

[마감시황] 개인 ‘팔자’에 코스피 3000선 붕괴, 코스닥 상승

    27일 코스피 지수는 전날보다 12.88포인트(0.46%) 내린 2999.55에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 시장에선 개인이 5229억원을 순매도하며 ‘3000선’ 밑으로 지수를 끌어내렸다.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34억원, 4202억원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선 삼성바이오로직스(0.11%), 셀트리온(1.49%) 등 제약·바이오주를 제외한 대부분의 종목 주가가 내렸다. 반도체 대장주인 삼성전자(-0.63%)와 SK하이닉스(-1.56%)도 지난주 연일 이어온 상승세를 멈추고 하락 마감했다. 특히 삼성전자는 오너 일가의 1조원대 블록딜 우려가 불거지며 주가가 주춤했다.     최근 하락세를 지속한 2차 전지(전기차 배터리) 대장주 LG화학(0.97%)도 소폭 상승 전환했다. 다만 삼성SDI는 1.08% 내렸다. ICT 대장주 네이버(-0.91%), 카카오(-1.31%)도 1% 안팎 하락세를 보였다.     코스닥 지수는 전날보다 3.94포인트(0.39%) 오른 1011.36에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530억원, 3761억원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반면 개인은 4158억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기업 중에선 셀트리온 3형제로 불리는 셀트리온헬스케어(4.16%), 셀트리온제약(5.14%)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게임주인 펄어비스(3.64%)와 카카오게임즈(1.65%)도 올랐다. 다만 대체불가능토큰(NFT) 사업으로 주목받은 위메이드는 1.38% 내렸다.     이 외에도 2차 전지주 엘앤에프와 천보가 각각 1.85%, 0.66% 하락했다. 진단키트주 씨젠 주가도 0.65% 빠졌고, 선박제조 기업 에이치엘비 주가도 2.24% 내렸다. 반면 콘텐트 관련주인 CJ ENM(0.28%)과 스튜디오드래곤(0.34%)은 소폭 상승 마감했다.   강민혜 기자 kang.minhye1@joongang.co.kr마감시황 삼성전자 LG 상승 마감 코스피 지수 지수 상승

2021-12-27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