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미스트 -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 이코노미스트

Home > >

반포주공1 1·2·4주구 재건축 속도…한강 접근성·공공성 더해

    재건축을 통해 5256가구로 거듭나는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에 한강변 접근성과 공공 편의성이 더해진다.   서울시는 2일 제15차 도시계획위원회 수권소위원회를 열고 반포아파트지구 개발기본계획과 반포주공 1단지 1·2·4주구 재건축사업 정비계획결정 변경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정비계획 수정안을 보면 당초 정비계획안에서 건축배치 조정 등 단지계획 변경과 함께 한강변 접근성·안전성 등 이용 편의성을 추가했다. 주민 이동이 많은 신반포로 공공청사를 이동해 공공 편의성도 증진했다.   반포주공1단지는 용적률 299%를 적용해 49개동, 5256가구로 탈바꿈한다. 임대주택은 전용면적 59㎡ 이하 장기전세주택(211가구)으로 들어선다. 공공청사, 학교 신설, 인근 학교의 개축, 반포한강공원 접근로 신설, 덮개공원 조성 등 다양한 공공시설도 조성할 계획이다.   한강변과 주변 단지들에 어울리는 경관을 만들기 위해 대단지의 주요 가로와 통경축을 구획해 도시경관도 고려했다.     한강변 근처 아파트 주동 상부층에 한강을 조망할 수 있는 문화시설을 설치하고 기부채납해 한강 경관을 공유·감상할 수 있는 공간을 공공에 개방하는 계획도 세웠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도계위 결정으로 반포주공1단지 재건축사업이 급물살을 탈 것”이라며 “교통 안전과 편의성을 확보해 지역 주민을 위한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공간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박지윤 기자 park.jiyoun@joongang.co.kr반포주공1단지 재건축사업 한강변 접근성 반포아파트지구 개발기본계획 반포주공 1단지 반포주공1단지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 서울시

2021-12-03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