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글로벌 구성원,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지원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SK이노베이션 글로벌 구성원,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지원

11개국 14개 사업장 구성원 유치 응원 메시지

 
 
 
SK지오센트릭 SK프리마코 유럽 구성원들이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를 응원하고 있다. [사진 SK이노베이션]

SK지오센트릭 SK프리마코 유럽 구성원들이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를 응원하고 있다. [사진 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이 유럽, 아시아, 남미 등 전 세계에서 근무하는 글로벌 구성원이 ‘2030 부산 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를 응원하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SK에너지·SK지오센트릭·SK온·SK루브리컨츠·SK아이이테크놀로지·SK인천석유화학·SK트레이딩인터내셔널·SK어스온 등 8개 자회사와 함께 부산 엑스포 유치 지원 활동에 나서고 있으며 유치 기원 홍보물을 최근 글로벌 사업장에 전달했다. 이를 바탕으로 베트남, 싱가포르, 중국, 네덜란드, 스페인, 프랑스, 페루 등 11개국의 14개 사업장에서 근무하는 구성원들은 부산을 응원하는 메시지와 사진을 보내왔다.  
 
해외 현지에서 근무 중인 한국인 구성원도 응원의 뜻을 전했다. SK온 소속으로 헝가리에서 근무 중인 김나영 PM은 “부산에서 나고 자랐고 현재 헝가리에서 일하고 있다”며 “헝가리를 넘어 유럽 전역에서 부산 엑스포 유치를 응원할 수 있도록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외에도 SK지오센트릭 자회사 SK펑셔널폴리머(프랑스), SK프리마코 유럽(스페인 마드리드‧타라고나), 중국법인 구성원들이 응원에 참여했으며, SK루브리컨츠에서는 인도와 네덜란드에 있는 직원들이 뜻을 함께했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 폴란드 법인,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 싱가포르 법인 그리고 SK어스온 페루 리마 지사, 중국 심천 지사,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지사에서도 부산 엑스포 유치를 기원하는 메시지를 전해왔다.  
 
SK이노베이션의 부산 엑스포 유치 지원 활동은 김준 SK이노베이션 부회장의 독려로 본격 시작됐다. 김 부회장은 자회사 주요 경영진에게 부산 엑스포 유치 지원에 힘을 보태야 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했고, 이에 각 회사들은 담당자를 구성하는 등 활동에 나서고 있다. SK이노베이션은 다양한 활동을 통해 홍보를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