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 한국가스공사, 천연가스 가격 급등에 3.8% 상승마감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증시이슈] 한국가스공사, 천연가스 가격 급등에 3.8% 상승마감

천연가스 선물가격 7년 만에 5달러 넘어, 도시가스 가격 인상 가능성

 
 
16일 한국가스공사는 전 거래일보다 3.80%(1550원) 오른 4만2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 한국가스공사]

16일 한국가스공사는 전 거래일보다 3.80%(1550원) 오른 4만2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 한국가스공사]

도시가스의 원료인 천연가스 가격이 급등하자 한국가스공사 주가가 상승세다. 16일 한국가스공사는 전 거래일보다 3.80%(1550원) 상승한 4만2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한국가스공사의 강세는 최근 국제 천연가스 가격 급등의 영향을 받았다. 지난 9일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천연가스 선물가격은 100만BTU(열량 단위, 1BTU=0.252kcal)당 5.01달러에 마감하며 약 7년 만에 5달러 선을 넘겼다.
 
국제 천연가스 가격이 오르자 도시가스 가격도 오를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유가 상승으로 인해 천연가스 가격이 상승했지만, 정부는 주택용·일반용 도시가스 요금을 묶어두고 있다. 도시가스 요금은 지난해 7월 평균 13.1%를 인하한 이후 약 15개월 동안 오르지 못하고 있다.
 
수소 사업 진출도 한국가스공사 주가에 호재로 작용했다.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14일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생산 및 수소 발전 등 안정적 수소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추석 이후에는 회사의 수소비전을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가스공사의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은 54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영업손실 967억원과 비교해 흑자 전환했다. 매출액은 4조8409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18.2% 증가했으며, 순손실은 526억원으로 적자 폭이 축소됐다.

강필수 기자 kang.pil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