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외환은행, ‘애국심 마케팅’ 순항 - 광복 70주년 ‘ 대한민국 만세’ 예적금 인기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하나-외환은행, ‘애국심 마케팅’ 순항 - 광복 70주년 ‘ 대한민국 만세’ 예적금 인기

하나-외환은행, ‘애국심 마케팅’ 순항 - 광복 70주년 ‘ 대한민국 만세’ 예적금 인기

예금 들고 독립유공자도 돕는 착한 예적금이 화제다. 저금리 시대에 외면 받는 은행의 예적금 통장. 그전처럼 두둑한 이자는 얹어주지 않지만 국민들 기분을 ‘으쓱’ 올려주고 있다.
▎하나-외환은행의 ‘애국심 마케팅’은 온 국민의 사랑을 받는 ‘삼둥이의’ CF덕에 더욱 기세를 올리는 있다

▎하나-외환은행의 ‘애국심 마케팅’은 온 국민의 사랑을 받는 ‘삼둥이의’ CF덕에 더욱 기세를 올리는 있다

광복 70주년을 맞아 하나-외환은행이 공동으로 지난 3월 23일 출시한 ‘대한민국만세 정기예금 및 적금’이 4월 15일까지 14만7천 구좌가 판매됐다. 광복절인 8월15일까지 가입한 계좌에 대해 은행이 계좌당 815원을 출연해 독립유공자 및 해외 독립유적지 보존사업을 후원하게 된다. 또한 인터넷, 스마트폰 등 온라인뱅킹에서 나라사랑 메시지를 작성하면 연 0.2%의 우대금리도 제공한다.

금리는 다소 낮아도 원금 손실의 위험이 없는 예적금을 선호하는 투자자들에게 ‘애국심’을 추가로 얹는 마케팅이다.

하나-외환은행의 ‘애국심 마케팅’은 온 국민의 사랑을 받는 삼둥이, 대한이 민국이 만세의 CF덕에 더욱 기세를 올리는 있다. “다 함께 큰소리로 외쳐봐요~ 대한민국 만세!”라며 송일국의 아들들이 귀여움을 떤다. 국민들의 애국심과, 관심을 절묘하게 조화시킨 마케팅으로 하나금융그룹의 히트상품이 탄생할 조짐이다.

안중근 의사가 하얼빈역 의거 현장에서 외친 ‘대한민국만세’의 의미와 대한민국 독립을 위해 희생한 수많은 독립투사들의 고귀한 정신을 계승하고자 기획된 상품이다.

‘애국심’ 이벤트도 다양하게 펼치고 있다. ‘대한민국만세 정기예금 및 적금’ 가입한 고객 대상으로 뮤지컬에 초대하거나 항일 유적지 방문 기회를 제공한다. 가입 고객 301명을 추첨, 안중근 의사 의거를 소재로 한 뮤지컬 ‘영웅’에 초대한다. 이 밖에도 가입고객 중 70명을 추첨해 중국 내 대표적 항일 유적지 방문 기회를 제공하고 8,150명에게는 태극기 증정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 4월 15일에는 하나은행(은행장 김병호)과 외환은행(은행장 김한조)이 국가보훈처(처장 박승춘)와 독립유공자 지원 및 국외 항일독립유적 보존 관리 강화를 위해 천안 독립기념관 겨레의 집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나-외환 은행장은 “국민들의 나라사랑 마음을 전달받아 대한민국의 역사와 자존심을 지키겠다”며 “나아가 미래 대한민국의 저력이 될 수 있도록 국가보훈처와 함께 나라사랑운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대한민국만세 정기예금’은 가입금액 1백만원 이상으로 가입기간은 1년이며 출시일 현재 금리는 우대금리 0.2% 포함 최고 2.05%, 가입한도는 개인당 5천만원이다. ‘대한민국만세 적금’ 가입기간은 1년, 2년, 3년, 5년이며 가입금액은 1천원 이상이다. 가입한도는 자유적립식의 경우 월 1백만원, 정액적립식의 경우 월 5백만원이다. 금리는 3년제의 경우 우대금리 0.2% 포함 최고 3.1%를 제공한다.

- 김성숙 포브스코리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