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억 중국 입맛 잡을까”…두부로 대박난 풀무원 주가도 ‘훨훨’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유통

print

“14억 중국 입맛 잡을까”…두부로 대박난 풀무원 주가도 ‘훨훨’ [증시이슈]

풀무원, 중국 두부 시장 공략 확대 나서
300억원 투자해 베이징 핑구구에 2공장 설립

 
 
풀무원이 베이징에 제 2 공장을 설립했다. [사진 풀무원]

풀무원이 베이징에 제 2 공장을 설립했다. [사진 풀무원]

풀무원 주가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4일 오전 11시 기준으로 풀무원 주가는 전일 대비 2.64% 오른 1만7500원을 기록하고 있다. 최근 일주일간 1만7000원대를 넘기지 못하던 때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다.  
 
이번 주가 상승세는 풀무원이 중국시장 진출 10년 만에 두부 및 파스타 매출 호조로 흑자전환에 성공한 것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된다. 또 흑자전환에 이어 두부 생산라인을 갖춘 베이징 2공장을 준공하고, 중국 전역으로 사업 확대할 것을 발표하면서 중국 매출 상승세 기대감도 주가 오름을 부추겼다.  
 
풀무원이 중국 두부 시장 공략을 확대한다. [사진 풀무원]

풀무원이 중국 두부 시장 공략을 확대한다. [사진 풀무원]

풀무원이 중국 시장에 판매하는 두부 제품. [사진 풀무원]

풀무원이 중국 시장에 판매하는 두부 제품. [사진 풀무원]

실제 베이징 2공장을 추가로 확대하는 풀무원은 두부 생산능력을 연간 1500만모에서 단숨에 6000만모로 4배 확대하게 된다. 또 기존에 베이징 1공장에서 연간 1500만모의 두부를 생산해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 심천 등 주요 거점 도시(1선 도시) 중심으로 공급해왔으나, 2공장이 완공됨에 따라 연간 6000만모 두부를 중국 지방 도시까지 공급할 수 있게 됐다.
 
풀무원이 이번 공장 설립에 투자한 자본은 총 300억원이다. 풀무원은 지난 2020년 말부터 1년 3개월 동안 베이징시 핑구구에 지상 3층 연면적 1만2146m²(3674평) 규모로 공장을 준공했다.
 
풀무원은 베이징 2공장에서 포장 두부인 노두부(老豆腐, 볶음/찜용), 런두부(韧豆腐, 찌개/훠궈용), 내지두부(内酯豆腐, 샐러드/비빔용)와 두부면 등 두부가공제품, 콩을 활용한 식물성 단백질 음료인 두유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라예진 기자 rayej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