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5%대 물가상승률, 올해 7월까지 간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한국은행 “5%대 물가상승률, 올해 7월까지 간다”

3일 ‘물가 상황 점검회의’ 개최
유가·식량가격 올라 물가상승 확산

 
 
한국은행. [사진 김윤주 기자]

한국은행. [사진 김윤주 기자]

한국은행은 올해 5월에 이어 6월, 7월에도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5%대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한은은 3일 서울 중구 한은 본관에서 이승헌 부총재 주재로 ‘물가 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해 이같은 전망을 내놨다. 
 
이 부총재는 회의에서 “물가의 높은 오름세가 지속되는 상황이므로 중장기 물가안정 기조가 흔들리지 않도록 경제주체의 인플레이션 기대심리를 안정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소비자물가 상승률. [사진 한국은행]

소비자물가 상승률. [사진 한국은행]

5월 소비자물가 상슬률은 5.4%를 기록했다. 이는 2008년 8월(5.6%) 이후 13년 9개월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에너지가격, 국제식량가격 상승 등으로 가공식품 및 외식 물가 오름폭이 확대된 영향이다.
 
한은은 국제 유가와 식량가격이 높은 수준을 유지하는 가운데, 최근 거리두기 해제 등으로 수요측 압력이 더 커지면서 물가상승 확산세가 이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유럽연합(EU)의 러시아산 석유수입 부분 금지, 중국 내 봉쇄조치 완화, 주요 산유국의 증산규모 확대 등이 국제 유가 불안 요소로 꼽힌다. 또한 곡물 등 세계 식량가격도 전쟁 여파, 주요 생산국 수출제한 등으로 상당기간 높은 수준을 유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김윤주 기자 kim.yoonju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