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집값 4개월 만에 하락"…서초구는 여전히 나홀로 오름세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강남구 집값 4개월 만에 하락"…서초구는 여전히 나홀로 오름세

한국부동산원 주간아파트 가격동향 발표
4주 연속 보합이던 강남 -0.01% 기록
송파구 -0.02%, 강동구 -0.04% 하락

 
 
서울타워에서 바라본 서울 및 경기도 아파트 모습. [연합뉴스]

서울타워에서 바라본 서울 및 경기도 아파트 모습. [연합뉴스]

 
서울 아파트값이 6주 연속 약세를 보이는 가운데 4주 연속 보합에 머물렀던 강남구 아파트값도 결국 하락했다. 강남구 아파트값이 하락한 것은 4개월 만이다.
 
7일 한국부동산원의 주간아파트 가격동향에 따르면 4주째 보합(0%)을 나타냈던 강남구 아파트값은 0.01%를 기록하며 하락으로 전환했다. 강남구 아파트값의 하락은 지난 3월 7일 -0.01% 하락 이후 4개월 만이다. 같은 기간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0.03% 떨어지며 6주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한국부동산원은 “금리 인상과 경기 침체 우려 확산 등으로 매수세가 위축된 가운데 청담·도곡동 위주로 매물이 적체되며 가격이 하락 전환됐다”고 설명했다.
 
강남4구 중에서는 서초구만 상승했다. 송파구는 지난주 대비 0.02%, 강동구는 0.04% 각각 하락했다. 반면 서초구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0.02% 상승했다. 강남4구에서는 5주 연속으로 나홀로 상승했다. 대통령 집무실 이전으로 큰 폭으로 집값이 올랐던 용산구도 이번주 보합을 기록하며 3주 연속 보합에 머물렀다.
 
중저가 아파트가 몰려 있는 '노도강'(노원·도봉·강북구) 지역은 하락 폭이 더욱 커졌다. 도봉구는 지난주 -0.02%에서 이번주 -0.06%로 낙폭이 확대됐고, 노원구와 강북구는 각각 0.08% 떨어져 지난주 -0.07%보다 하락 폭이 0.01%p 더 하락했다.
 
이러한 현상은 규제 완화 등으로 매물은 늘어났지만, 금리 인상과 고물가, 경기침체 우려 등의 악재로 매수세가 위축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김두현 기자 wannaD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