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 브랜드 아파트 | 현대산업개발] 1505가구 중랑구 최대 규모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빅 브랜드 아파트 | 현대산업개발] 1505가구 중랑구 최대 규모

[빅 브랜드 아파트 | 현대산업개발] 1505가구 중랑구 최대 규모

면목동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7호선·면목선 더블역세권
▎일부 가구에서는 중랑천을 조망할 수 있는 서울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 아파트 조감도. / 사진:현대산업개발

▎일부 가구에서는 중랑천을 조망할 수 있는 서울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 아파트 조감도. / 사진:현대산업개발

서울 중랑구에서 1500가구가 넘는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가 나온다. 이 아파트는 특히 전체 가구 수의 83%가 85㎡(이하 전용면적) 이하 중소형인 데다 지하철 2개 노선을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에 위치해 지역 실수요자의 눈길을 끌고 있다. 현대산업개발은 10월 중 중랑구 면목동 제3주택재건축구역에서 1505가구의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 아파트를 분양한다. 지하 2층 지상 30층 11개 동 규모로 59~114㎡로 구성된다. 1505가구는 중랑구 내 최대 규모다. 재건축조합원 몫을 제외한 1029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일반분양 물량은 59㎡ 145가구, 84㎡ 830가구, 114㎡ 54가구다. 현대산업개발 측은 “중랑구는 입주한 지 10년 이상인 노후 아파트가 전체의 80%가 넘는다”며 “이 때문에 새 아파트로 갈아타려는 지역 실수요 등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현대산업개발은 이 아파트가 중랑구 최대 규모의 브랜드 타운으로 건설되는 데다 교통환경이 좋아 입주하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는 서울 지하철 7호선 사가정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7호선을 이용하면 사가정역에서 강남구청역까지 약 15분이면 갈 수 있다. 또 단지 앞에 경전철 면목선 늘푸른공원 역이 들어선다. 동부간선도로·올림픽대로·강변북로와 구리~포천간고속도로가 인접해 있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지역의 한 부동산중개업소 관계자는 “면목선이 개통하면 지하철 2개 노선이 가까운 더블역세권 단지가 된다”며 “교통환경이 좋아 신혼부부 등 젊은층의 문의가 많다”고 말했다.

주변 생활환경도 나쁘지 않다. 중랑천 수변공원을 걸어서 갈 수 있고 자동차로 5분여 거리에 용마산과 아차산이 있다. 아파트 남측으로는 홈플러스(면목점)·코스트코(상봉점)·이마트(상봉점)가 있다. 경희대학병원, 삼육의료원 서울병원, 국립서울병원도 인접해 있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 내에는 어린이집이 들어오고 걸어서 5분여 거리에는 면동초가 있다. 또 자동차로 10여분 거리에 면목중·고, 중화중, 혜원여고, 대원외고, 경희대, 서울시립대, 한국외국어대 등의 교육시설이 있다.

현대산업개발은 전 가구를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성을 극대화했다. 1층을 비워두는 필로티 공법을 적용해 개방감도 높였다. 또 단지 내에 아이들을 위한 다양한 테마 놀이터를 갖췄다. 이 외에 단지 내엔 북카페형 도서관과 실내골프연습장, 사우나, GX룸, 헬스클럽 등이 갖춰진다. 아이파크만의 첨단 시스템도 주목할 만하다. 아이파크홈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조명, 가스밸브, 도어록, 일괄 소등, 엘리베이터 호출, 날씨 정보 등을 한 번에 제어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홈네트워크 시스템을 스마트폰으로 제어할 수 있다.

실시간으로 에너지 사용량을 조회하고 대기전력을 차단할 수 있는 에너지컨트롤시스템과 소등, 가스밸드 등을 현관에서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컨트롤시스템도 설치한다. 사각지대 없이 보안이 가능한 인텔리전트 보안시스템과 외부차량 무단 출입을 통제할 수 있는 차량통제시스템, 영상자동녹화가 되는 비상콜시스템도 갖춰진다. 사가정 센트럴 아이파크 분양홍보관은 중랑구 동일로 608 6층에 마련돼 있다. 견본주택은 사업지인 중랑구 면목5동 164-10번지 일대에서 문을 열 예정이다. 입주 예정일은 2020년 6월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