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대만서 3억달러 ESG 채권 발행 성공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카드

print

신한카드, 대만서 3억달러 ESG 채권 발행 성공

흥행 힘 입어 해외 채권 중 최저 가산 금리 발행

 
신한카드 본사 전경.[사진 신한카드]

신한카드 본사 전경.[사진 신한카드]

 
신한카드가 3억 달러(약 3330억원·5년 만기) 규모의 소셜 포모사 본드(Social Formosa Bond)를 공모 형태로 발행했다고 4일 밝혔다.
 
소셜 포모사 본드는 대만시장에서 외국 금융회사나 기관이 대만 달러가 아닌 다른 국가 통화로 발행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지난해 10월 카드사 최초 유로 본드 발행에 성공한 데 이어 이번 소셜 포모사 본드 발행에 성공해 대만 시장으로도 조달처를 확대했다”고 말했다.
 
이번 청약에는 주문의 40%는 대만, 59%는 기타 아시아, 나머지 1%는 유럽에서 진행하는 등 전세계 투자자 90개 기관이 참여했다. 이에 모집금액 대비 7배에 달하는 20억 달러의 주문이 몰렸다. 주관사는 BNP파리바와 HSBC, 소시에테제네랄이다.
 
이러한 흥행 덕분에 최종 가산 금리는 최초 제시한 가산금리(105bp) 대비 35bp 인하한 70bp로 결정됐다.
 
신한카드 측은 “이번 채권은 국제신용펑가사인 무디스로부터 ‘A2’를 받는 등 최고 수준의 신용등급을 받았다”며 “카드사 해외채권 중 최저 가산 금리로 발행돼 향후 대만을 비롯한 글로벌 채권시장에서 여전사들의 한국물 발행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하늬 기자 kim.honey@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