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회사채 발행은 18.2% 늘고 주식 발행 54.5% 줄어 [체크리포트]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9월 회사채 발행은 18.2% 늘고 주식 발행 54.5% 줄어 [체크리포트]

지난달 주식 발행 규모는 전월(8월) 대비 54.5% 감소했고, 기업들이 발행한 회사채 규모는 18.2%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 주식 발행은 총 23건, 2조349억원이다. 전월(총 22건)보다 주식 발행 건수는 늘었고 금액은 2조4392억원(54.5%) 감소했다.  
 
주식 발행은 기업공개(IPO) 14건, 유상증자 9건이 이뤄졌다. IPO로 총 1조4486억원의 주식이 발행됐다. 전월보다 2건이 늘었지만 발행 규모는 2조6391억원 줄어 64.6% 감소했다. 이는 유가증권 시장에서의 대형 기업공개가 현대중공업 1건 있었고, 나머지 13건 대부분 스팩 등 모집금액 1000억원 미만의 중소형 코스닥 IPO로 구성됐기 때문이다. 유상증자는 9건, 5863억원으로 전월보다 한 건 줄었지만 금액은 51.7% 증가했다.  
 
지난달 회사채 발행 규모는 총 17조5894억원으로 전월보다 18.2%(2조7036억) 늘었다. 국민은행(1조4300억원), 우리은행(1조3600억원), 하나은행(8200억원), 신한은행(6000억원), 포스코(5000억원), 엘지디스플레이(5000억원) 등이 회사채를 발행했다.  
 
회사채 발행 중에서도 일반 회사채 발행이 증가했다. 발행 규모는 총 4조9500억원으로 전월 대비 698.4%(4조3300억원) 늘었다. 중·장기채 위주 발행이 지속 중이고, 지난달부터 차환 목적의 발행이 재개되고 시설자금 비중이 증가세다. 금융채와 자산유동화증권(ABS)은 전월 대비 각각 5.9%, 47.3% 감소했다. 금융채는 11조6420억원으로 전월(12조3740억원)에 비하면 7000억원가량 줄었다. ABS는 9974억원으로 전월(1조8918억원) 대비 8944억원 줄어들었다.  
 
기업어음(CP)과 단기사채는 지난달 총 137조2407억원이 발행됐는데, 전월(152조2743억원)에 비하면 9.9%(15조336억원) 감소한 수치다. CP는 총 36조1097억원, 단기사채는 총 101조1309억원 발행돼 각각 전월 대비 5.4%, 11.4% 줄었다.

신수민 기자 shin.sum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