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지구를 살리는 착한 예술’과 함께 한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신한은행, ‘지구를 살리는 착한 예술’과 함께 한다

‘2021 아트프라이트 강남’…이달 14일까지 전시
ESG에 발맞춰 종합 예술 전시 후원

 
 
[사진 신한은행]

[사진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서울 논현동 가구거리에서 진행되는 종합 예술 전시 행사인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을 후원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에 발맞춰 ‘지구를 살리는 착한 예술’이라는 주제로 열렸으며, 공모를 통해 선정된 회화, 조형물, 사진 등 100여점이 전시된다.
 
공모 선정 작품은 논현동 가구거리에 위치한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주제관과 13개 가구 매장에 14일까지 전시돼 누구나 쉽게 감상할 수 있다. 특히 김물길, 나난, 샌정 등 개성 있는 작가들의 작품도 만나볼 수 있으며, 공모전 참여 작가들의 MD 상품을 살 수 있는 팝업스토어도 운영한다.
 
신한은행은 신한금융그룹의 3대 ESG 전략인 ‘친환경ㆍ상생ㆍ신뢰’를 바탕으로 자사의 ESG 활동을 소개하는 전시 공간을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주제관에 설치하며 이번 행사에 동참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문화·예술 발전은 물론 사회와 상생하는 사회적 기업으로서 그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