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투자 파운트, 인재영입으로 공격경영 시동…사세확장 나선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재테크

print

AI투자 파운트, 인재영입으로 공격경영 시동…사세확장 나선다

이루네 변호사.[사진 파운트]

이루네 변호사.[사진 파운트]

로보어드바이저 파운트가 고속성장을 위한 인재영입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인공지능 투자 전문기업 파운트는 9일, 김앤장법률사무소 출신의 M&A 전문 인력인 이루네 변호사를 영입하면서 대규모 투자유치 이후 본격적인 공격경영에 시동을 건다고 밝혔다.
 
회사는 성장을 위한 내실을 다짐과 동시에 사세를 확장하기 위한 역량 강화에 집중한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파운트에 합류한 이루네 변호사는 서울대 경영학과 및 동대학 로스쿨(1기) 졸업 후 김앤장법률사무소에서 약 10여년 간 기업인수∙합병, 자본시장, 기업지배구조 분야에서 주로 활동했다.
 
전형적인 경영권 이전(buyout) 거래 이외에도 기업구조 개편, 국내외 합작회사 설립, 소수지분 투자를 수반한 전략적 제휴, IPO 등 자본시장 업무에 걸친 다양한 영역을 커버 가능한 변호사로 손꼽힌다.
 
또 이 변호사는 국내 유일 월간 로펌 잡지 리걸타임즈에서 뽑은 ‘Corporate and M&A’ 부문 2021 Rising Stars와 Leading Lawyers에도 선정된 바 있다.
 
이 변호사는 향후 파운트에서 사세확장을 위한 M&A, 2024년 이후 본격화될 기업공개(IPO) 사전 준비, 컴플라이언스(compliance·규제 준수 및 내부 통제) 등의 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한편 국내 최대 인공지능 투자 전문기업 파운트는 자체 개발한 AI 알고리즘이 개인의 투자성향에 따라 맞춤형 글로벌 자산배분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면서 편리하고 간편한 투자 프로세스, 정기 및 수시 리밸런싱 등의 특화 서비스로 빠르게 성장해왔다.
 
2021년 10월 기준 회원수는 28만명을 넘어서며 2018년 말 대비 100배 이상 성장했으며, 관리자산(AUM) 또한 6.4배 증가한 8740억원 이상을 기록 중이다.
 
최근에는 시리즈-C 투자유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면서 누적 투자유치액만 약 700억원에 이르고 있다. 

고란 알고란TV 대표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