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반도체·배터리 핵심전략산업 펀드에 1000억 투자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수출입은행, 반도체·배터리 핵심전략산업 펀드에 1000억 투자

5000억원 이상 펀드에 수은 1000억원 출자
방문규 행장 “글로벌 공급망 안정 위한 K 공급망 구축”

 
수출입은행 본사

수출입은행 본사

 
한국수출입은행은 반도체, 배터리, 바이오, 미래차 등 핵심전략산업에 중점적으로 투자하는 펀드를 올해 중 조성한다고 23일 밝혔다.
 
펀드 규모는 5000억원 이상이며 이 가운데 수은이 1000억원을 출자한다.
 
펀드는 4개 핵심전략산업의 전·후방 기업까지 투자대상으로 삼아 공급망 위험 관리에도 대응할 방침이다.
 
방문규 수은 행장은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대비하여 우리기업의 글로벌 공급망 안정화를 위한 K-공급망을 구축하고 혁신성장 산업 중심으로 수출을 확대해야 한다”면서 ”반도체, 배터리 등 첨단산업 육성, 관련 산업의 핵심 원재료·부품 확보, 해외 생산기지 확충 및 핵심기술 보유 해외기업 인수·합병(M&A) 등 공급망 대응 및 다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수은은 중소·중견기업의 해외 진출 및 환경·사회책임·지배구조(ESG) 분야 투자를 위해 상반기 중 1000억원을 추가로 출자할 방침이다.
 
수은은 올해 핵심전략산업에 6조5000억원을 지원하는 것을 포함해 혁신성장 분야에 총 14조원의 금융을 공급한다.

김다운 기자 kim.dawo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