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에 손해율 급감…지난해 보험사 순익 8조원 돌파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코로나에 손해율 급감…지난해 보험사 순익 8조원 돌파

보험사 잠정 경영실적, 지난해 순익 8조2667억원, 전년비 36.2%↑

 
 
[중앙포토]

[중앙포토]

지난해 보험사가 벌어든인 순익이 8조원을 넘어서며 전년 대비 30% 이상 증가했다.일부 회사의 특별배당,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손해율 하락 등이 주 요인으로 분석된다.
 
23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1년 보험회사 경영실적'(잠정치)에 따르면 보험사 53곳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8조2667억원으로 전년 대비 2조1967억원(36.2%) 증가했다.
 
보험사 주요 손익 현황. (단위:억원, %)[자료 금융감독원]

보험사 주요 손익 현황. (단위:억원, %)[자료 금융감독원]

생명보험사 23곳의 당기순이익은 3조9403억원으로 전년보다 4890억원(14.2%) 늘었다. 이는 삼성생명과 삼성화재의 삼성전자 특별배당 수령 등 투자 영업이익 규모가 1조6000억원가량 늘어난 데 따른 결과다. 다만 저축성 보험 매출 감소 등으로 보험 영업손익은 악화됐다.  
 
손해보험사 30곳의 당기순이익은 4조3264억원으로 전년 대비 1조7077억원(65.2%) 증가했다. 손보사가 생보사보다 높은 순익을 기록한 데에는 손해율이 크게 하락했기 때문이다.
 
특히 지난해 코로나19 영향으로 주요 손보사 자동차보험 평균 손해율은 안정 수준인 70%대까지 하락했다.  
 
지난해 보험사의 수입보험료(보험영업)는 224조9000억원으로 1년 동안 3조원(1.4%) 늘어났다.
 
생보사는120조5457억원으로 전년 대비 9585억원(0.8%) 증가했고, 손보사도 같은 기간 104조3734억원으로 2조562억원(2.0%) 늘었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