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착순 10만명에 6% 적금” 네이버파이낸셜·전북은행, 손잡아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선착순 10만명에 6% 적금” 네이버파이낸셜·전북은행, 손잡아

‘네이버페이 X JB적금’…업무협약 후 첫 상품 내놔
기본 금리만 연 3%…월 최대 20만원까지 납입 가능
오는 8일 9시부터 10만명 선착순 가입

 
 
네이버페이 X JB적금 [사진 전북은행]

네이버페이 X JB적금 [사진 전북은행]

네이버파이낸셜과 전북은행이 손잡고 연 최고 6%의 금리를 받을 수 있는 ‘네이버페이 X JB적금’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적금 출시는 지난해 7월 네이버파이낸셜과 전북은행이 ‘디지털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후 내놓은 첫 협업 사례다.
 
이 상품의 기본 금리는 연 3%며, 네이버페이에 전북은행 수시입출금 계좌를 연결한 후 해당 계좌를 통해 간편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면 연 3%포인트의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월 최대 20만원까지 납입할 수 있고, 가입 기간은 최장 6개월이다. 오는 8일 오전 9시부터 선착순 10만명까지 가입할 수 있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네이버페이 사용자들은 이번 적금을 계기로 전북은행의 경쟁력 있는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에 관심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며 “전북은행은 네이버페이를 통해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고 MZ세대 등 고객기반을 넓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한국 전북은행 은행장은 “전북은행은 디지털 금융의 새로운 표준과 방향성을 설정하고 이번 네이버파이낸셜과의 협업을 통해 플랫폼 업체와 경쟁이 아닌 전략적 제휴와 협력 관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해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용우 기자 lee.yongwoo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