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기차 충전기 업체 '애플망고' 인수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LG전자, 전기차 충전기 업체 '애플망고' 인수

전기차 충전 솔루션 사업 진출
GS에너지·GS네오텍과 공동 인수

 
 
LG전자가 최근 GS에너지, GS네오텍과 함께 전기차 충전기 전문업체 애플망고의 지분 100%를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LG전자가 지난달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22에서 선보인 전기차 충전기 모습. [사진 LG전자 제공]

LG전자가 최근 GS에너지, GS네오텍과 함께 전기차 충전기 전문업체 애플망고의 지분 100%를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LG전자가 지난달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22에서 선보인 전기차 충전기 모습. [사진 LG전자 제공]

LG전자가 최근 GS에너지, GS네오텍과 함께 전기차 충전기 전문업체 애플망고(AppleMango Co.,Ltd.)의 지분 100%를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LG전자는 애플망고의 지분 60%를 GS에너지와 GS네오텍은 각각 34%와 6%의 지분을 취득한다. 애플망고는 LG전자의 자회사로 편입된다.  
 
애플망고는 2019년 설립된 전기차 충전기 기술 보유회사다. 완‧급속 충전기와 가정과 상업용 전기차 충전기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슬림형 급속 충전기 설계 관련 독자 기술도 확보하고 있다.  
 
LG전자는 올해 경기도 평택 LG디지털파크에 전기차 충전기 생산라인을 구축하고 가정, 쇼핑몰, 호텔, 공공기관 등 다양한 고객을 대상으로 공급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 애플망고 인수를 기점으로 전기차 충전 솔루션 사업을 미래 먹거리로 본격 육성하기로 했다.
 
LG전자는 2018년 CTO 부문에서 전기차 충전 솔루션의 선행 개발을 시작했다. 2020년에는 GS칼텍스가 서울 서초구에 오픈한 미래형 주유소 에너지플러스허브(energy plus hub)에 전기차 충전 통합 관리 솔루션을 공급했다.  
 
이후 기업간거래(B2B) 사업을 담당하는 BS(Business Solutions) 사업본부에서 본격적으로 사업화 준비와 함께 관련 역량을 축적해 왔다.
 
백기문 LG전자 전무는 "전기차 충전 시장에서 B2B 사업의 전문성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고객이 필요로 하는 맞춤형 통합 솔루션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희 기자 leoybh@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