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 이슈] LG디스플레이, OLED 수익성 개선으로 주가 강세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증시 이슈] LG디스플레이, OLED 수익성 개선으로 주가 강세

LG디스플레이 로고. / 사진 :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로고. / 사진 : LG디스플레이

 
22일 오전 LG디스플레이 주가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OLED 부문 수익성 개선이 주가 상승에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중국 광저우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공장 증설 소식도 호재로 작용했다.
 

이날 오전 11시 17분 기준 LG디스플레이 주가는 전일보다 5.62% 증가한 2만6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최근 1년 기준 최고가다.


LG디스플레이의 주가 상승 요인은 OLED다. LCD 패널 가격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집에 있는 시간이 늘면서 TV·가전 수요가 커지면서 급등했다. 이 때문에 OLED 패널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해 보이는 효과를 얻으며 실적이 대폭 성장했다는 분석이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017년 중국 광저우 공장에 8.5세대(2200×2500㎜) OLED 패널 공장을 증설하기로 결정했다. 이후 3년간 5조원을 투자해 지난해 7월부터 월 6만장 규모의 대형 OLED 패널 생산에 돌입했다. LG디스플레이가 광저우 OLED 공장을 증설하면 월 생산량은 기존보다 3만장의 패널이 추가돼 총 170만대(연간 204만대)가 된다.
 
김양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액정표시장치(LCD)·디스플레이구동칩(DDI) 등 주요 부품의 공급 부족 지속화로 패널 가격은 올해 2분기까지 상승하고 연말까지 유지될 것”이라며 “유기발광다이오드(OLED)에 대한 글로벌 신규 고객사 확대 가능성도 우호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 김채영 인턴기자 kim.chaeyoung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