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픽 뉴스]서울 아파트값 상승세 이어져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유통

print

[그래픽 뉴스]서울 아파트값 상승세 이어져

노원구 상승폭 최대…이어 서초·송파·영등포구 순

 
서울 아파트값이 이달 들어서도 큰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부동산원 자료에 따르면 5월 첫째 주 서울 아파트값이 4월 마지막 주 대비 0.09% 올라, 4월 마지막 주 상승폭(0.08%)보다 증가했다.  
 
앞서 서울 아파트값은 ‘2·4 주택 공급대책’ 발표 이후 매주 둔화해, 4월 첫째 주 0.05%까지 낮아졌으나 4·7 보궐선거 직후인 4월 둘째 주 상승폭이 0.07%로 반등한 데 이어 5월까지 연속으로 증가했다.
 
구별로는 노원구가 0.21% 올라, 4주 연속 서울에서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이어 서초·송파·영등포구(0.15%), 강남구(0.14%), 양천구(0.12%) 등의 순으로 상승률이 높았다. 서울에서는 동작·강동·금천구 등 3개 구를 제외하면 다른 모든 구의 상승률이 전주 대비 높아지거나 같았다.
 
수도권은 아파트값 상승폭이 4월 마지막 주 0.26%에서 5월 첫째 주 0.27%로 증가했다. 경기는 0.31%에서 0.30%로 오름폭이 줄었으나 인천이 0.51%에서 0.55%로 오르며 전체적인 수도권 상승폭을 키웠다. 인천은 연수구(0.82%)와 서구(0.60%)에서 상승폭이 컸고, 경기에서는 시흥시(0.96%), 안양시(0.64%), 의왕시(0.72%), 안산시(0.68%)가 올랐다.
 
지방 광역시 중에는 대전(0.28%→0.34%)·부산(0.24%→0.26%)·광주(0.12%→0.13%)는 상승폭이 큰 반면 대구는 0.27%에서 0.26%로 감소했다.  
 
라예진 기자 raeyj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