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 M&A 열기에 인터파크 주가 상승세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증시이슈] M&A 열기에 인터파크 주가 상승세

야놀자 김종윤 대표 [강정현 기자]

야놀자 김종윤 대표 [강정현 기자]

인터파크 인수전이 뜨거워지고 있다. 숙박·여가 플랫폼인 야놀자·트립닷컴에 이어 전날인 26일엔 여기어때까지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시중에 떠도는 ‘카카오 인수설’도 여전하다. 이런 소식에 27일 오전 인터파크는 전날보다 1.93%(180원) 오른 953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인터파크는 공연 기획과 제작, 티켓 예매와 함께 일반여행업·여행중개업까지 하고 있다. 국내 온라인 항공권 예약 시장에선 점유율 1위에 올라 있다. 숙박·여가 플랫폼 기업이 인터파크 인수를 노리는 건 이 때문이다. 특히 여기어때는 이 업계 1위 야놀자와 매출 격차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지난해 야놀자 매출은 2888억원, 여기어때는 1287억원을 기록했다.
 
현재 최대주주 이기형 인터파크 대표와 특수관계인이 보유한 지분 28.41%가 매물로 나온 상태다. 인터파크 자회사는 매각 대상에서 빠졌다. 예비 입찰은 이달 말 이뤄질 예정이다.

선모은 인턴기자 seon.moe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