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월세 불안 심리로 하반기 주택 분양시장 수도권 기대감 여전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분양

print

전·월세 불안 심리로 하반기 주택 분양시장 수도권 기대감 여전

하반기 분양경기지수 수도권 높은 기대 심리
대구·세종 등 지방 광역시는 하락세 두드러져

 
 
서울 송파구 일대 아파트 단지 전경. [연합뉴스]

서울 송파구 일대 아파트 단지 전경. [연합뉴스]

  
전·월세 시장의 불안 심리가 계속되고 있어 주택 분양 시장에 대한 주택 공급자의 기대감이 하반기에도 지속할 것으로 전망했다.  
 
주택산업연구원(주산연)은 9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가 84.6을 나타냈다고 7일 발표했다. HSSI는 공급자가 분양 예정 또는 분양 중인 주택단지의 분양여건을 종합 판단하는 지표다.  
 
HSSI가 지난해 연말부터 7개월여 동안 90선을 웃돌았으나 9월부터 소폭 하락한 것이다. 하지만 예년 같은 시기에 비해 분양 경기가 양호한 분위기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 같은 예상 배경엔 정부의 대출 규제 강화, 주택 공급 시기 지연, 각종 세금 증액, 주택임대차 규제 강화 등의 여파로 전·월세 시장의 불안 심리가 계속되고 있어서다. 이런 상황에서 정부의 규제 중심 정책 기조가 확고하게 유지되는 한 신규 분양 주택에 수요가 여전히 풍부할 것으로 공급자는 판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 9월 HSSI 전망치는 서울(96.8), 인천(100.0), 경기(100.0)으로 지난달보다는 소폭 하락했으나 여전히 높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반면, 대구(66.6), 광주(86.6), 울산(84.6), 세종(81.8) 등 광역시의 전망치는 10~25포인트 하락해 HSSI가 60~80선을 나타냈다. 특히 수도권에 버금가던 세종의 분양 열기는 주택가격 하락세와 함께 전망치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  
 
 

박정식 기자 park.jeongsik@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