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 현대일렉트릭, 호재 이어지며 7% 상승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증시이슈] 현대일렉트릭, 호재 이어지며 7% 상승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소식에 전망 밝아, 美정부 인프라 투자 수혜도

 
 
현대일렉트릭 CI [현대일렉트릭]

현대일렉트릭 CI [현대일렉트릭]

전력기기와 에너지솔루션을 공급하는 현대일렉트릭 주가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16일 현대일렉트릭은 전일 대비 6.72% 상승한 2만54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이는 전날 이 회사가 국내 최대규모의 산업단지인 반월시화산단의 ‘에너지 자급자족형 인프라 구축사업’ 주관사로 선정됐다고 밝힌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에너지 자급자족형 인프라 구축사업은 한국판 뉴딜 정책인 ‘스마트그린산단’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이는 산업단지 내 필요한 전력을 친환경적인 자급자족 시스템으로 바꾸는 사업이다.  
 
2023년 말까지 27개월간 진행되는 이번 반월시화공단 시스템 구축 사업의 규모는 266억원에 달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산업 인공지능(AI) 업체인 띵스파이어(Thingspire)와 한국산업기술대를 비롯한 13개 기업 및 연구기관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한다.  
 
이달 초에는 바이든 행정부가 총 1조2000억 달러(약 1400조원) 규모 인프라 투자 예산안을 통과시킴에 따라 수혜주로 부각된 바 있다. 이 중 730억달러가 전력 인프라 예산으로 알려져 향후 미국 공장 생산량이 급증할 것으로 기대된다. 

민보름 기자 min.boreum@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