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7억 달러 규모 글로벌 지속가능채권 발행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KB국민은행, 7억 달러 규모 글로벌 지속가능채권 발행

3년 만기 금리 2.20%· 5년 만기는 2.492% 확정
“총 9차례 외화 ESG채권 발행”

 
 
KB국민은행 본점 [사진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 본점 [사진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지난 9일 7억 달러 규모의 선순위 지속가능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한 글로벌 채권은 3년 만기 4억 달러, 5년 만기 3억 달러로 구성된 국민은행의 첫 ‘듀얼 트랜치(Dual-Tranche)’로 발행됐다. 금리는 각각 동일 만기 미국채 금리에 60bp(1bp=0.01%포인트)와 70bp를 가산한 2.20%, 2.492%로 확정됐다.
 
총 190여개 기관이 참여해 전체 발행 금액 7억 달러의 4배 수준인 27억 달러 규모의 주문을 확보하면서 가산금리를 최초 제시 금리 대비 30bp 축소했다.
 
이번 발행은 지속가능(Sustainability)채권 형태로, 조달 자금은 KB국민은행 지속가능 금융 관리체계에 해당하는 친환경 및 사회 프로젝트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2018년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외화 지속가능채권을 발행한 KB국민은행은 지금까지 총 9차례 외화 ESG채권을 발행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국민은행의 우수한 영업실적과 견고한 자산건전성을 바탕으로 글로벌 투자자들의 견조한 수요를 이끌어냈다”며 “특히 중장기 탄소 중립 전략인 ‘KB Net Zero S.T.A.R’ 등 그룹과 당행이 적극 추진 중인 ESG경영이 투자자로부터 긍정적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발행 주관은 BofA Securities, Credit AgricoleCIB, HSBC, KB증권 홍콩법인, Mizuho, MUFG 및 Standard Chartered에서 맡았으며, SMBC Nikko가 보조간사(Co-Manager) 역할을 수행했다.

이용우 기자 lee.yongwoo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