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억 돌파한 ‘카뱅 주담대’…다음달 대출 대상 확대한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1000억 돌파한 ‘카뱅 주담대’…다음달 대출 대상 확대한다

대출 신청 소요 시간 평균 3분29초
평균 금리는 3.69%

 
 
카카오뱅크 주담대 [사진 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 주담대 [사진 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가 지난달 22일 출시한 주택담보대출 상품의 누적 약정금액이 1000억원을 넘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한 달여 간 주담대 누적 조회 건수는 7만건이 넘었고, 신규 취급 평균 금리는 3.69%였다.
 
카카오뱅크 주담대는 챗봇에 기반한 ‘대화형’ 인터페이스가 특징으로 서류 제출, 대출 심사, 실행까지 대화창에서 진행되는 모바일 주택담보대출 상품이다.
 
고객이 주담대를 신청하면 카카오뱅크 챗봇과 고객의 대화창이 열린다. 정보 입력시 한도 조회가 이뤄지고 서류 제출, 대출심사, 대출실행까지 대화창에서 진행된다. 대출 가능 한도와 금리를 확인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3분29초다.  
 
카카오뱅크는 신규 주택구입자금 뿐만 아니라 기존 주담대 대환, 생활 안정, 전월세보증금 반환 등의 대출을 취급한다. 이중 신규 주택 구입 자금 약정 비율은 35%를 차지한다.
 
현재 카카오뱅크 주담대는 KB시세 기준 9억원 이하 수도권 소재 아파트를 대상으로 하며, 대출 가능 최대 금액은 6억3000만원이다. 올해 말까지는 중도상환수수료를 전액 면제한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더 많은 고객이 이용할 수 있도록 다음 달 초 주담대 대상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용우 기자 lee.yongwoo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