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적 개선될 것”…데브시스터즈 12% 급등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실적 개선될 것”…데브시스터즈 12% 급등 [증시이슈]

다올투자증권 목표가 9만3000원 제시

 
 
쿠키런:오븐스매쉬 이미지.[사진 데브시스터즈]

쿠키런:오븐스매쉬 이미지.[사진 데브시스터즈]

데브시스터즈의 주가가 장 초반 강세다. 4월 1일 10시 31분 기준 데브시스터즈는 전날보다 12.44%(7800원) 오른 7만500원에 거래 중이다. 실적이 개선될 거란 증권가 분석이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다올투자증권은 데브시스터즈의 목표주가를 9만3000원으로 끌어올렸다. 김하정 다올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1분기 데브시스터즈의 매출은 776억원으로, 영업이익은 215억원으로 추정한다”며 “올해 1분기를 시작으로 마케팅비와 인건비 감소로 이익률 개선이 이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다올투자증권은 4월 중순 예정된 신작 쇼케이스와 5월 중순 시작될 ‘쿠키런: 킹덤’ 유럽 마케팅이 단기 주가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다린 기자 kim.dar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