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물가 비싸졌어요”…전국 17개 시도 전역 물가 상승세 [그래픽뉴스]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정책이슈

print

“제주 물가 비싸졌어요”…전국 17개 시도 전역 물가 상승세 [그래픽뉴스]

통계청, 2022년 1분기 지역경제 동향 공개
전국 평균 물가 10여년 만에 상승치 최고

 
 
올해 1분기 전국 시도 물가가 10년여 만에 가장 높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2년 1분기 지역경제 동향’에 따르면 1분기 소비자물가지수는 전국 17개 시도 전역에서 전년 동기 대비 상승했다.
 
지역별로 보면 제주 물가 상승률이 4.7%로 가장 높았고, 강원(4.5%), 경북(4.4%) 등이 뒤를 이었다. 물가 상승률이 가장 낮은 지역은 서울(3.3%)이었지만, 서울 역시 2012년 1분기(3.1%) 이후 10년 만에 처음으로 3%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1분기 전국 평균 물가상승률은 3.8%로 2011년 4분기(4.0%) 이후 10년여 만에 가장 높았다.
 
지역별 인구 이동도 활발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경기(9889명), 인천(5293명), 세종(4909명) 등 8개 지역 인구가 순유입됐다. 반면 경남(-7611명), 울산(-3456명), 대구(-3091명) 등 9개 지역은 인구가 빠져나갔다.
 
전국 고용률은 60.5%로 1년 전보다 1.9%포인트(p) 상승했다. 전국에서 1분기 고용률이 가장 높은 지역은 제주(68.7%)로 집계됐다.
 
업종별로 광공업생산은 반도체·전자부품, 의약품 등의 생산이 증가한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4.6% 늘었다. 서비스업 생산(4.1%)은 모든 지역에서 늘었고, 특히 제주(10.4%), 강원(6.1%), 인천(5.8%) 등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전국 소매판매는 제주(4.9%), 서울(3.7%), 부산(2.1%) 등을 중심으로 전년 동기 대비 2.9% 증가했다.
 

라예진 기자 rayej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