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발달장애 축구선수와 K리그 영 플레이어 이었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재테크

print

코인원, 발달장애 축구선수와 K리그 영 플레이어 이었다

스페셜올림픽 통합축구팀 초청…‘팀 K리그 통합축구 클리닉’ 진행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12일 스페셜올림픽 통합축구팀을 초청해 ‘팀 K리그 통합축구 클리닉’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 코인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12일 스페셜올림픽 통합축구팀을 초청해 ‘팀 K리그 통합축구 클리닉’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 코인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지난 12일 스페셜올림픽 통합축구팀을 초청해 ‘팀 K리그 통합축구 클리닉’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코인원은 13일 토트넘 홋스퍼와 친선전에 나설 ‘팀 K리그’의 공식 스폰서로 참여한다. 이에 앞서 프로축구연맹, 스페셜올림픽코리아와 함께 마련한 이번 통합축구 클리닉은 12일 오후 4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 보조경기장에서 진행됐다.
 
행사에는 발달장애인과 비장애 파트너로 구성된 통합축구팀 3팀이 초청됐다. 이와 함께 김지수(성남FC), 박승욱(포항스틸러스), 양현준(강원FC), 정태욱(대구FC) 등 K리그에서 돋보이는 활약을 펼치는 영 플레이어 4명이 참여했다.
 
4인의 팀 K리그 선수들은 원포인트 축구 레슨을 통해 스페셜올림픽 통합축구팀에 킥, 슈팅, 드리블 등 노하우를 전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사인회와 단체 사진 촬영도 진행하며 팀 K리그와 발달장애 선수들 간 우정을 다졌다.
 
박승욱 선수는 “스포츠라는 영역 안에서 어떠한 차이와 장벽도 존재하지 않는다”며 “스포츠 정신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길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발달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제고해보자는 취지에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코인원은 책임감을 갖고 사회에 따뜻함을 전파할 수 있는 다양한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캠페인을 추진하겠다”라고 전했다.

윤형준 기자 yoonbr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