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휩쓸었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한국타이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휩쓸었다

한국타이어 장착한 볼가스 모터스포츠 4라운드 원투 피니시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전 라운드 우승자 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차량이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상위권을 휩쓸고 있다. 사진은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4라운드 2위를 차지한 '볼가 모터스포츠' 소속 김재현 선수 차량. [사진 슈퍼레이스]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차량이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상위권을 휩쓸고 있다. 사진은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4라운드 2위를 차지한 '볼가 모터스포츠' 소속 김재현 선수 차량. [사진 슈퍼레이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의 제품을 장착한 차량이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상위권을 휩쓸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자사 레이싱 타이어를 장착한 '볼가스 모터스포츠'의 정의철 선수와 김재현 선수가 지난 1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열린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삼성화재 6000 클래스 4라운드에서 원투 피니시를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볼가스 모터스포츠' 정의철 선수는 예선 1위로 폴포지션에서 경기를 시작해 단 한번도 선두를 뺏기지 않는 레이스로 시즌 첫 우승을 차지했다. 이어 같은 팀인 김재현 선수가 2위를 차지하며 원투 피니시를 기록했다.
 
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의 김종겸 선수는 핸디캡 웨이트 60kg를 싣고도 3등으로 포디움에 올랐다. 이번 경기로 김종겸 선수는 드라이버 챔피언십 포인트 누적 순위에서 65점을 기록하며 1위 자리를 이어가고 있다. 같은 팀 최명길 선수는 지난 3라운드에서 우승해 80kg의 핸디캡 웨이트가 추가됐음에도 4위를 차지했다.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차량은 1위부터 4위까지 포디움을 독식하고 있다.
 
'2022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매 라운드 경기와 함께 국내 타이어 브랜드 간 경쟁도 중요한 관전 포인트로 꼽힌다. 삼성화재 6000 클래스 1라운드부터 4라운드까지 모두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차량이 우승하면서 '타이어 챔피언십' 누적 순위에서 249점으로 1위를 차지해 2위(113점), 3위(98점)와의 격차를 벌려나가고 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전 세계 70여개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고 있다. 2015년부터 세계 최대 규모 내구레이스 '24시 시리즈'의 공식 타이틀 스폰서를 맡고 있다. 세계 최고 권위의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E 월드 챔피언십'에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시즌부터는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

이지완 기자 anew@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