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건설, 대전 둔산생활권 ‘대전 에테르 스위첸’ 11월 분양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KCC건설, 대전 둔산생활권 ‘대전 에테르 스위첸’ 11월 분양

지하 5층~지상 최고 38층 고층 랜드마크 단지
아파트 전용 62~84㎡ 138가구, 오피스텔 전용 84㎡ 60실

 
 
대전 에테르 스위첸 투시도. [사진 KCC건설]

대전 에테르 스위첸 투시도. [사진 KCC건설]

 
KCC건설은 11월 대전광역시 서구 용문동 594-6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주상복합 단지 ‘대전 에테르 스위첸’을 분양할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대전 에테르 스위첸은 지하 5층~지상 최고 38층 2개 동 규모다. 아파트 전용 62㎡~84㎡ 138가구, 주거형 오피스텔 전용 84㎡ 60실로 구성했다. 근린생활시설은 지상 1~3층에 마련할 예정이다.
 
단지는 대전지하철 1호선 용문역 3번 출구 바로 앞에 들어서는 초역세권 단지로 대전 시내·외를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오는 2024년 개통을 계획하고 있는 충청권 광역철도 환승역 용두역(예정)과 대전 2호선 트램(예정)도 이용 가능할 전망이다. 도산로와 계룡로를 통해 단지 진·출입이 용이하고 호남고속도로지선, 경부고속도로, 천변도시고속화도로 등 진입도 편리하다.  
 
교육환경으로는 백운초·괴정중·대전서중·괴정고·대전외고 등이 있고, 둔산동 학원가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반경 1㎞ 안에 위치한 롯데백화점·하나로마트·한민시장 등은 물론 둔산동에 있는 갤러리아백화점·이마트·메가박스·갈마복합문화센터(예정) 등의 쇼핑과 문화시설을 지하철 한 정거장이면 누릴 수 있다. 대전광역시청·서구청·대전지방법원·정부대전청사 등 관공서도 근거리에 있다.
 
단지 주변으로 용문1·2·3구역, 탄방1구역 등 대규모 정비사업이 활발하게 진행 중이기 때문에 향후 생활편의시설은 더욱 넓어질 것으로 보인다. 쾌적한 주거환경도 수요자들의 기대감을 높이는 이유 중 하나다. 단지 남동쪽으로 유등천이 흐르고, 중촌시민공원과 남선공원 등 공원도 많아 산책 및 취미생활을 즐길 수 있다.
 

주거 브랜드 ‘스위첸’ 적용…오피스텔도 아파트형 평면 설계

단지는 KCC건설의 ‘스위첸 디자인 매뉴얼 2.0’을 적용해 고급스럽고 모던한 미래지향적인 시그니처 외관 디자인을 갖출 예정이다. 국내를 대표하는 주거명가 ‘스위첸’ 답게 지역 트렌드를 선도하는 상품성을 자랑한다.
 
남향 위주의 동 배치로 일조권을 확보했고, 4Bay(베이) 맞통풍 구조(일부타입)로 설계해 개방감과 공간활용도를 극대화했다. 외부 인테리어는 물론 내부까지 고품격 마감재 등을 사용해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기존의 발코니 철재 난간이 아닌 조망형 발코니 창호(거실적용)를 통해 극대화된 개방감을 제공할 예정이다. 호텔식 분리형 욕실, 다양한 수납공간을 겸비한 팬트리까지 선보인다. 커뮤니티로는 휘트니스 클럽, 키즈카페, 스위첸 어메너티 등 다채로운 시설도 제공한다.
 
대전 에테르 스위첸에는 KCC건설만의 고품격 특화설계인 ‘스위첸7’을 적용해 입주민들의 주거만족도를 극대화한다. KCC건설의 ‘스위첸7’은 안면인식을 통한 공동현관문 자동열림, 엘리베이터 자동호출, 지문인식을 통한 세대 현관문 열림등이 가능한 원패스시스템과 일반 아파트(200만 화소)대비 2배이상 선명한 400만 화소의 CCTV, 스마트폰으로 세대 내 제어가 가능한 IoT서비스, 최첨단 실내정화 시스템인 스위첸 Healthy system을 적용한다.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외관설계는 물론 기존 아파트(2.3m)대비 30cm 더 넓은 주차공간과 주차유도시스템, 관리비 부담을 낮춰주는 친환경 에너지시스템 등 다양한 생활밀착형 특화 설계로 구성했다.  
 
오피스텔은 전 실 전용 84㎡로 구성해 전용 59㎡ 아파트를 대체할 수 있는 주거형 설계를 적용했다. 특히 방 3개소, 화장실 2개소를 마련하는 등 3~4인 가구도 넉넉히 살 수 있는 평면 구성이 돋보인다. 오피스텔은 청약통장이 없어도 청약이 가능하고, 계약 이후 분양권 전매할 수 있다.
 

박지윤 기자 jypark92@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