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제 27회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엔지니어 700여명 경쟁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삼성전자, 제 27회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엔지니어 700여명 경쟁

우수 성과자 30명에게 수상

 
 
삼성전자서비스가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개최한 '제27회 서비스 기술경진대회'에서 서비스 엔지니어들이 치열한 경합을 펼치고 있다. [사진 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서비스가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개최한 '제27회 서비스 기술경진대회'에서 서비스 엔지니어들이 치열한 경합을 펼치고 있다. [사진 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서비스가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삼성전자 CS아카데미에서 최고의 기술 인재를 선발하는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3일 간 수리기술 경진, 서비스 혁신사례 발표 등 9개 종목으로 진행된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5일 밝혔다. 서비스 기술경진대회는 제품을 수리하는 서비스 엔지니어들이 서로의 전문성을 겨루는 경연의 장이다. 1986년 업계 최초 시행 후 서비스 기술역량 향상과 우수 인재 육성에 크게 기여해왔다.
 
'수리기술 경진'은 실제 서비스 환경과 동일한 상황에서 제품 고장을 신속·정확하게 수리하는 전문성을 갖추고 있는지 평가하는 종목이다. 서비스 엔지니어 5600여 명 중 700여 명이 지역별 예선에 참가했으며, 이 중 105명이 본선에 올라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특히 가전제품은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여러 제품을 수리할 수 있는 멀티기술 전문성에 중점을 두고 평가를 진행했다. 스마트싱스로 제품을 연결해 사용하고 '출장서비스 한 번으로 여러 제품을 점검받길 원하는 고객 트렌드'를 반영하기 위함이다.
 
'서비스 혁신사례 발표'는 제품을 효율적으로 수리할 수 있는 장비나 기술을 연구해 발표하는 부문이다. 채택된 아이디어는 실제 서비스 현장에 적용돼 수리 효율성과 작업 안정성을 높여 고객에게 고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활용된다.
 
종목별 우수 성과자 30명에게는 금·은·동상이 수여됐다. 최고 점수를 획득한 8명에게는 고용노동부 장관상(4명)과 국제기능올림픽대회 한국협회장상(4명)도 추가 수여됐다.
 
주희주 삼성전자서비스 인재개발팀장 상무는 “제품간 융복합 트렌드로 엔지니어의 멀티기술 역량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기술력 중심의 토탈서비스로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건엄 기자 Leeku@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