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빅 브랜드 아파트 분양 | 한화건설] 국내 첫 민간 뉴스테이 사업 시동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2015 빅 브랜드 아파트 분양 | 한화건설] 국내 첫 민간 뉴스테이 사업 시동

[2015 빅 브랜드 아파트 분양 | 한화건설] 국내 첫 민간 뉴스테이 사업 시동

한화건설은 지난 2001년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꿈에그린’을 처음 선보인 이후 국내 주택 업계의 새로운 강자로 떠올랐다. 국토교통부가 매년 발표하는 건설 업체 시공능력평가에서 2002년 32위를 기록했던 한화건설은 꿈에그린이 빅 브랜드로 거듭나면서 2004년 24위, 2006년 14위 등 점점 그 순위가 올랐다. 2013년에는 마침내 10위로 국내 10대 건설사에 진입하면서 한국을 대표하는 대형 건설사로 인정받았다.

이번에는 경기 수원에서 다시 수요자들을 사로잡는다. 한화건설은 9월 18일 수원 권선구 오목천동 293-1번지에 2400가구 규모 ‘수원 권선 꿈에그린’ 아파트의 모델하우스 문을 열고 국내 최초 민간(택지) 공급 뉴스테이 사업을 시작했다. 수원 권선 꿈에그린은 지하 2층에서 지상 15~20층, 32개동, 전용면적기준 59~84㎡ 총 2400가구 규모로 조성된 대단지다. 전용면적별로 59㎡ 160가구, 74㎡ 928가구, 84㎡A 364가구, 84㎡ B 746가구, 84㎡C 94가구, 84㎡D 108가구로 구성됐다. 모든 가구를 실수요자 중심(전용면적 84㎡ 이하)으로 구성했다.

특히 수원 권선 꿈에그린은 정부가 중산층 주거 안정을 위해 추진 중인 4개의 뉴스테이 시범사업지 중 하나로, 이 가운데 민간(택지) 공급으로는 1호다. 2400가구라는 규모 역시 시범사업지 가운데 최대 규모다. 특별한 청약자격 없이도 누구나 살 수 있는 신개념 임대 주택으로 최대 10년간 거주할 수 있어 장기적인 주거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다. 최초 계약 때 보증금은 향후 10년 동안 인상되지 않으며 월 임대료도 연간 상승률이 5% 이하로 제한되고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책정된다.

수원 권선 꿈에그린은 좋은 입지를 갖췄다. 봉담IC와는 5분 거리에 있으며 과천~의왕 간 고속도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지하철 수인선 고색역과 봉담역도 2017년 중 개통될 예정이다. 경기(인천-안산-수원-분당)에서 서울로 이어지는 광역 연계철도망인 수인선이 구축되면 교통 여건은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편의시설과 교육시설도 아파트 주변에 잘 갖춰져 있다. 롯데백화점, AK백화점, 롯데마트 등이 있고 도보로 오목초등학교, 오현초등학교, 영신중학교, 영신여자고등학교 등을 오갈 수 있다.

아울러 최대 10년간 거주할 수 있는 기업형 임대 아파트인 만큼 차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우선 교육 문제에 대한 거주자들의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명문대와 연계해 단지 내에 어린이집을 만들 계획이다. 임대료 및 관리비 납부와 연계된 제휴카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연차별 청소 서비스나 펫케어 서비스 등도 준비 중이다. 권충혁 한화건설 주택임대사업팀장은 “수원 권선 꿈에그린은 10년간 집값 부담 없이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는 임대 아파트라는 점에서 인근 지역뿐 아니라 수도권 실수요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청약과 계약은 10월 예정이다.

- 이창균 기자 lee.changkyun@joins.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