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 브랜드 아파트 | 한화건설] 주거·업무·상업시설 겸비한 주상복합단지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빅 브랜드 아파트 | 한화건설] 주거·업무·상업시설 겸비한 주상복합단지

[빅 브랜드 아파트 | 한화건설] 주거·업무·상업시설 겸비한 주상복합단지

영등포 뉴타운 꿈에그린 도시재생사업 등 개발 호재 풍부
▎한화건설 영등포뉴타운 꿈에그린 조감도. / 사진:한화건설

▎한화건설 영등포뉴타운 꿈에그린 조감도. / 사진:한화건설

서울시는 지난 2월 서울 영등포·경인로 일대 78만㎡를 ‘서울형 도시재생 지역’으로 선정했다. 이 지역은 서울형 도시재생지역으로 선정된 17곳 중 유일하게 경제기반형 재생지역으로 만들어진다. 앞으로 5년(2017년~2021년) 간 서울시로부터 500억원의 지원금을 받는다. 서울시는 기계금속·문화·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4차 산업 메카’로 탈바꿈시킨다는 계획이다. 특히 금융 인프라가 활성화된 여의도와 함께 글로벌 핀테크 허브 조성을 통해 서울 서남부권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지역으로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여기에 경제기반 활성화, 청년층 유입을 위해 일자리를 창출하는 방향으로 지역을 재생할 방침이다. 도시재생 사업이 완료되면, 영등포 일대의 지역가치가 크게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이 지역에 주거·업무·상업시설을 갖춘 역세권 주상복합단지가 들어선다. 한화건설은 10월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7가 29-1번지 일대에 조성되는 ‘영등포뉴타운 꿈에그린’을 분양한다. 이곳은 지하 5층~지상 30층 3개동, 296가구(실) 규모의 아파트·오피스텔 복합단지다. 각각 아파트는 전용 29~84㎡ 185가구, 오피스텔은 전용 21~36㎡ 111실이다. 이 중 아파트 148가구, 오피스텔 78실이 일반분양된다. 상업시설인 영등포 뉴타운 꿈에그린 스퀘어도 분양한다. 연면적 5만6657㎡,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로 지하철역과 직결되는 스트리트형 상가다. 이곳은 1만5000여 가구의 고정 수요와 반경 1㎞ 내에 위치한 3만여 가구, 하루 평균 약 7만 명의 역세권 유동인구를 갖추고 있는 만큼 영등포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명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단지가 들어서는 영등포뉴타운은 영등포구 영등포동 2, 5, 7가 일대 14만4507㎡ 규모로 개발된다. 2020년까지 3552가구, 9400여 명을 수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교통여건도 좋다. 지하철 5호선 영등포시장역이 단지와 연결되고 지하철 1·2·9호 선도 이용할 수 있다. 지하철로 여의도까지 4분, 마포 8분, 광화문까지는 17분 정도면 갈 수 있다. 강남, 용산 등 주요 도심 업무지구로의 접근성도 우수하다. 노들로와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등도 인접해 서울 전역으로 이동하기 편리하다. 안산과 여의도를 잇는 신안산선 복선전철도 들어선다. 신안산선 건설 사업은 안산·시흥~광명~여의도 총연장 43.6㎞를 잇는 복선전철로 2023년 개통 예정이다.

생활편의시설도 다양하다. 영등포 타임스퀘어·신세계백화점·롯데백화점·이마트·빅마켓과 같은 대형 쇼핑몰이 인접해 있다. 한림대 한강성심병원, 영등포전통시장 등도 가까이 있다. 주변에 샛강생태공원과 여의도한강공원이 있어 도심 속에서도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교육시설로는 영중초가 단지 앞에 바로 있어 도보로 통학이 가능하다. 강진혁 한화건설 마케팅 팀장은 “뉴타운 프리미엄은 물론 지하철역이 직접 연결된 초역세권 단지로 미래 가치가 높을 것”이라며 “우수한 입지 여건을 갖추고 있는 만큼 주거시설과 상업시설 모두 빠르게 분양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7가 71-3에 마련된다. 입주는 2020년 10월 예정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