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 17일 청약 돌입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한라,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 17일 청약 돌입

거주지역 상관없이 청약통장 6개월 이상 가입 시 1순위 청약 가능
17~18일 특별공급∙19일 1순위∙20일 2순위 청약 실시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 예상 투시도. [사진 ㈜코리아신탁]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 예상 투시도. [사진 ㈜코리아신탁]

한라가 충청남도 아산 스마트밸리 산업단지에 위치한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 청약에 나선다. 한라는 오는 17일부터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청약 일정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6일 견본주택 그랜드 오픈을 시작으로 17~18일 이틀간 특별공급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어 오는 19일 1순위, 20일 2순위 청약을 실시할 계획이다. 당첨자 발표일은 26일이며 정당 계약일은 오는 9월 6일부터 10일까지다.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는 지하 2층~지상 27층 11개동 규모로 ▶54㎡(이하 전용면적) 244가구 ▶65㎡ 351가구 ▶75㎡ 151가구 ▶84㎡ 252가구 등 총 998가구 모두 84㎡ 이하로 이뤄졌다.
 
단지는 세대주나 주택 수, 거주지역과 상관없이 만 19세 이상 및 청약통장 가입 기간 6개월 이상, 주택형별 예치금 충족 시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는 최고 27층의 고층으로 조성한 단지로 뛰어난 조망을 자랑한다. 여기에 하천 조망과 탁 트인 도심 외곽 자연을 바라보는 개방감도 확보하고 있다. 전 세대를 남향 위주로 배치하고 전용 54㎡를 제외한 4-bay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하천과 녹지에 인접한 쾌적한 단지 환경도 수요자들의 눈길을 끈다. 단지 전체를 순환하는 녹지 공간을 따라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산책로를 조성했다.
 
아파트 단지를 끼고 직접 맞닿은 유치원, 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로 등하교 시 차도를 건너지 않고 안전하고 편리한 보행 통학이 가능하다. 지상에 차가 없는 아파트로 총 998가구 대비 1200대 주차가 가능하기 때문에 주차 공간도 넉넉하다. 지하주차장 출입구 층고를 높여 택배 차량도 진입할 수 있다. 법정 공간(HEALTHY GARDEN)은 보다 넓게 주차 공간을 확보한 것도 두드러진다. 지하시설의 쾌적함을 위해 지하 곳곳에 썬큰을 설치했다.  
 
아파트가 들어서는 C2블록은 스마트밸리 산업단지에 위치한 3개 공동주택단지 중 최고의 입지로 평가받는다. 산단 3개 단지 중 가장 가구 수가 많다. 소재지는 아산이지만 생활 권역은 인프라가 풍부한 천안이다. 아산의 미래가치와 천안의 교육·생활 인프라를 동시에 누릴 수 있다. 인근에 조성한 스마트밸리의 스마트시티 등을 합하면 약 7000여가구의 매머드 주거타운을 형성할 전망이다.
 
천안의 대규모 신흥 주거단지인 스마일시티와 강 사이로 코스트코 천안점을 비롯한 다양한 생활 편의시설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천안시청, 갤러리아백화점, 천안종합운동장이 들어서 있는 천안 불당지구도 가깝다. 아산 한라비발디 스마트밸리는 ㈜청암에이엔씨가 위탁을 맡았고, 코리아신탁이 시행을, ㈜한라가 시공을 담당한다.

박지윤 기자 park.jiyo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