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아파트 공공분양, 3만 가구가 쏟아진다 [그래픽뉴스]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Check Report

print

수도권 아파트 공공분양, 3만 가구가 쏟아진다 [그래픽뉴스]

부동산114, 수도권 아파트 공공분양 물량 조사
3만138만 가구로, 2000년대 이후 역대 최고치

 
 
올해 수도권 아파트 공공분양 물량이 2000년 이후 최대 수준이 될 전망이다. 8월 11일 부동산114가 발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올해 수도권에서 분양을 마쳤거나 분양 예정인 공공분양 아파트는 총 3만138가구로, 지난해 1만2950가구와 비교해 2.3배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부동산114가 분양 물량 집계를 시작한 2000년 이후 최대 물량이다. 올해 분양 물량에는 지난달부터 시작한 수도권 신규택지에 대한 사전청약 1차 물량인 5711가구가 포함됐다. 사전청약 1차 물량을 제외하면 2013년 2만9595가구와 2009년 2만4945가구에 이어 2000년대 이후 3번째로 많은 것이다.  
 
특히 경기 지역이 2만2615가구로, 지난해 6936가구의 3.3배가 증가했다. 이는 2019년 이후 최대로 공급되는 물량인데, 2019년 공공분양 물량에는 e편한세상 금빛 그랑 메종(5320가구) 등 성남 구도심 재개발 대단지가 포함돼 있어 일반 물량으로만 보면 2000년대 이후로는 역대 최대 수준이다. 인천은 6758가구로 지난해보다 7.3배 늘어나 조사 이후 처음으로 6000가구 이상이 공급된다. 반면 서울은 지난해 5094가구에서 올해 765가구로 공급이 줄어든다.
 
지방에서는 6130가구 분양이 공급돼, 전국적으로 총 3만6268가구의 공공분양 물량이 공급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1만2950가구보다 2.8배 늘어난 수치고, 2013년 4만3718가구 공급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물량이다.
 

라예진 기자 rayej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