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자는 돈' 1907억원 주인 찾았다…86% 비대면 채널 이용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잠자는 돈' 1907억원 주인 찾았다…86% 비대면 채널 이용

정부부처-금융기관 연계 휴면예금 서비스…올 3분기까지 141만건

[사진 서민금융진흥원]

[사진 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진흥원(서금원)은 올해 3분기까지 총 141만 건의 휴면예금 1907억원을 고객들에게 돌려줬다고 28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9% 늘어난 금액이다.
 
휴면예금은 올해 상반기 46만 건, 1154억 원을 지급하여 지난해 상반기 대비 건수 기준 149%, 금액 기준 30% 증가했다. 3분기에는 95만 건, 753억원을 추가 지급해 1~3분기 누적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건수 기준 436%, 금액 기준 49% 증가했다.
 
지급실적은 어카운트인포, 정부24에 이어 올해 7월 카카오뱅크와 휴면예금 조회·지급 서비스를 연계해 접근성이 개선되면서 증가했다. 특히 이용자 중 86%가 비대면 채널을 이용해 서비스 이용 편의성이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휴면예금은 대면과 비대면으로 모두 찾을 수 있다. 휴면예금이 1000만원 이하인 경우 영업점 방문 없이 서민금융진흥원 애플리케이션(앱) 또는 맞춤대출 앱, ‘휴면예금 찾아줌’(sleepmoney.kinfa.or.kr), ‘어카운트인포’(www.accountinfo.or.kr), 카카오뱅크 모바일앱, ‘정부24’(www.gov.kr) 등에서 평일 24시간 쉽고 편리하게 휴면예금을 찾을 수 있다.
 
온라인 이용이 어렵다면 1397서민금융콜센터를 통해 조회 및 지급신청이 가능하다. 상속인, 대리인 등은 가까운 휴면예금 출연 금융회사의 영업점 또는 전국 36개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이계문 원장은 “앞으로도 휴면예금을 찾아드리기 위해 정부부처 및 금융기관과 협업을 진행할 계획”이며 “국민들이 소중한 재산을 쉽고 편리하게 찾고, 서민금융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진흥원]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