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브시스터즈, 상장 이후 첫 현금 배당 결정…주주이익 환원 나선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데브시스터즈, 상장 이후 첫 현금 배당 결정…주주이익 환원 나선다

회사 행보 지지해온 주주들의 권익 보호와 가치 제고 실현 나서
2021년 사업연도 개별 재무제표 당기순이익의 10% 내외로 배당 성향 책정 예정

 
 
 
쿠키런:킹덤 이미지 [사진 데브시스터즈]

쿠키런:킹덤 이미지 [사진 데브시스터즈]

데브시스터즈가 주주이익 환원 및 주주중시 경영의 일환으로 현금 배당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2014년 상장 이후 배당 정책 발표는 이번이 처음이다.
 
데브시스터즈 관계자는 “올 초 쿠키런:킹덤의 글로벌 흥행과 쿠키런:오븐브레이크의 꾸준한 성장을 기반으로 폭발적인 수익을 창출했고 이후에도 안정적인 영업 실적을 이어가고 있는 만큼, 회사를 지지해온 주주들의 권익 보호와 가치 제고 실현에 나선 것”이라고 밝혔다.
 
배당 기준일은 2021년 12월 31일이며, 배당 성향은 2021년 사업연도 개별 재무제표 당기순이익의 10% 수준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이는 내년도 3월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최종 확정된다.
 
데브시스터즈의 올해 연결기준 3분기 누적 매출은 지난해 동기간 대비 404% 증가한 2682억원을 기록했으며, 3분기 누적 영업이익 역시 509억원으로 대폭 증가했다.
 
데브시스터즈는 오는 2022년 쿠키런:킹덤의 유럽 캠페인을 비롯해 쿠키런 게임 차기작 및 신규 IP 게임 출시, 쿠키런 글로벌 팬 플랫폼 론칭 등을 준비하고 있다.  
 
 
 
 

원태영 기자 won.tae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