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산 "있을 수 없는 사고 발생, 책임 통감" 공식 사과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건설

print

HDC현산 "있을 수 없는 사고 발생, 책임 통감" 공식 사과

유병규 대표 "실종자 수색에 만전 기할 것"
"사고원인 규명 조사에도 성실히 임할 것"

 
 
HDC현대산업개발 유병규 대표이사 가 12일 오전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 아파트 외벽 붕괴사고 현장 부근에서 사과문 발표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연합뉴스]

HDC현대산업개발 유병규 대표이사 가 12일 오전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 아파트 외벽 붕괴사고 현장 부근에서 사과문 발표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연합뉴스]

HDC현대산업개발이 11일 오후 발생한 광주시 서구 화정동 아이파크 신축 아파트 외벽 붕괴 사고와 관련해 공식 사과했다.
 
HDC현대산업개발 유병규 대표는 12일 오전 10시쯤 화정동 사고 현장에서 “HDC현대산업개발의 공사 현장에서 발생한 불행한 사고로 인하여 피해를 보신 실종자분들과 가족분들, 광주 시민 여러분께 깊이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있을 수 없는 사고가 발생했고, HDC현대산업개발의 책임을 통감한다"며 머리를 숙였다. 유 대표는 "현재는 실종자 수색과 구조가 우선이며 소방본부와 국토교통부, 광주광역시와 서구청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조해 실종자 수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실종자 수색 과정에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조치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고 강조했다.
 
유 대표는 또 "유관기관의 협의 하에 실종자 수색, 구조와 추가 피해 방지를 위한 안전 확보 대책을 수립하고, 필요한 장비와 인력을 확보했다"면서 "앞으로도 추가로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유 대표는 "이번 사고에 대해 머리 숙여 깊은 사죄의 말씀을 올린다"며 "전사의 역량을 다해 사고수습과 피해 회복을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수사기관의 조사와 국토교통부 등의 사고원인 규명에도 성실히 임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두현 기자 kim.doohye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