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정한 건설 신기술 업체 선정 위해 전문가 700명 뽑아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부동산 일반

print

서울시, 공정한 건설 신기술 업체 선정 위해 전문가 700명 뽑아

발주부서 외부청탁 차단 목적…추첨으로 평가위원 선발

 
 
서울시청 청사 전경. [사진 서울시]

서울시청 청사 전경. [사진 서울시]

 
서울시가 건설 특허공법 및 제품 선정 과정에서 업체와 발주부서 간 청탁을 막기 위해 전문 평가위원을 뽑는다.
 
서울시는 시에서 발주하는 건설현장에 적용되는 신기술·특허공법 보유 업체 선정을 위한 평가위원 인력풀 700명을 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들 전문가는 모두 외부인원으로 토목분야 390여명과 건축문야 130여명, 기계·설비 분야 180여명이 여기 속한다. 서울시는 이 인력풀 안에서 추첨을 통해 예비명부와 최종 평가위원을 선정할 계획이다.  
 
서울시 시민참여옴부즈만도 이 심사단계에 참여해 특정 업체에 편향될 소지가 있는 평가위원을 제외할 수 있다. 심사 결과는 건설알림이 홈페이지 등에 공개된다.  
 
서울시는 “특허공법 및 제품 선정 과정에 업체와 발주부사 간에 유착이 발생할 개연성을 차단해 평가 절차의 투명성을 확보할 것”이라며 “일감 몰아주기 등 불공정 관행을 개선해 공정하고 투명한 건설환경을 조성하겠다”고 설명했다.

민보름 기자 min.boreum@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