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에어리퀴드코리아와 합작법인 설립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ESG

print

롯데케미칼, 에어리퀴드코리아와 합작법인 설립

수소 공급망 구축…대산‧울산에 수소 출하센터 투자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사진 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사진 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이 에어리퀴드코리아와 수소 공급망 구축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한다고 29일 밝혔다. 양사는 이날 서울 롯데월드타워에서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합작법인은 에어리퀴드코리아와 롯데케미칼이 각각 60대 40의 비율로 지분을 출자해 설립한다. 합작법인명은 미정으로, 공정거래위원회의 기업 결합 신고 및 승인 등을 거쳐 7월 법인 설립 후 사업을 전개하는 일정이다.  
 
양사의 합작법인은 롯데케미칼의 부생수소(석유화학 공정 등에서 부산물로 발생하는 수소)를 활용해 대산과 울산 등 2곳의 대규모 수소 출하센터에 투자하고, 이를 통해 수도권과 영남권의 수소 출하를 담당한다. 이후 롯데 계열사 등 전국적인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수소 모빌리티 시장을 개발하고 확대할 계획이다.
 
롯데케미칼은 그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대산과 울산에 위치한 사업장에서 나오는 부생수소를 제공하고, 전략적으로 출하센터를 유치해 수소 상용차를 위한 수요에 대응한다. 에어리퀴드코리아는 전 세계 수소 에너지 시장에서의 광범위한 경험과 더불어 수소 출하센터 및 유통에 대한 전문 기술을 제공한다.  
 
양사는 이번 합작 투자가 기후 변화와 에너지 전환의 시급성을 해결하기 위한 구체적인 솔루션을 제시하고 전국 에너지 및 모빌리티 시장을 위한 수소 가용성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진구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대표는 “이번 합작법인 설립은 대한민국 수소 생태계 조성에 중요한 발걸음”이라며 “롯데케미칼은 그간 쌓아온 생산 노하우와 세계 22개국, 26개 생산 기지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에어리퀴드와 함께 수소 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이창훈 기자 lee.changh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