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기 연속 흑자’ 롯데손보, 1분기 순익 228억원 달성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5분기 연속 흑자’ 롯데손보, 1분기 순익 228억원 달성

장기보장성보험 성장세 돋보여

 
 
[사진 롯데손보]

[사진 롯데손보]

롯데손해보험이 지난해 1분기 이후 5분기 연속 ’흑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9일 롯데손해보험은 올해 1분기 당기순이익 228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63.74% 감소한 수치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315억원으로 전년보다 41.74% 줄었다.
 
회사 측은 “지난해 1분기 사업매각 효과를 제외하면 1분기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14.9% 늘었고, 법인세비용차감전 계속 사업이익은 8.5%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롯데손보의 장기보장성보험 성장세가 돋보인다. 1분기 롯데손보의 장기보장성보험 원수보험료는 451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0% 증가했다. 이는 대주주 변경 이전인 2019년 1분기의 3046억원에 비해 48.1% 성장한 수치다.
 
손해율과 사업비도 개선됐다. 1분기 롯데손보의 전사 손해율과 사업비율은 각각 84.9%와 21.0%다. 전체 합산비율은 전년 동기 대비 1.2%포인트 개선된 105.9%를 기록했다.
 
다만 건전성지표인 지급여력(RBC) 비율은 175.3%으로 직전 분기 181.1%보다 5.8%포인트 감소했다. 시장금리 인상 등의 여파다.
 
롯데손보는 “내년 도입이 예정된 신지급여력제도(K-ICS)에 발맞춰 자산 포트폴리오를 리밸런싱(Rebalancing)하고, 퇴직연금 적립액을 확대하는 등 기존의 선제적 리스크 관리 전략을 더욱 심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윤주 기자 kim.yoonju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