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액션 RPG ‘크리티카’ C2X에 합류…6월 8일 서비스 시작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게임

print

컴투스 액션 RPG ‘크리티카’ C2X에 합류…6월 8일 서비스 시작

크리티카 2013년 출시 후 2000만명 이상 이용자 확보한 성공작

 
 
액션 RPG 크리티카가 웹 3.0 게임 플랫폼 C2X 생태계에 합류한다. [사진 컴투스]

액션 RPG 크리티카가 웹 3.0 게임 플랫폼 C2X 생태계에 합류한다. [사진 컴투스]

컴투스는 자회사 올엠이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액션 RPG ‘크리티카’가 웹(Web) 3.0 게임 플랫폼 C2X 생태계에 합류한다고 18일 밝혔다.
 
크리티카는 2013년 첫 출시 후 세계 전역에서 호평을 받으며 2000만명 이상의 이용자를 확보한 PC 온라인 액션 RPG다. 컴투스는 크리티카 IP의 C2X 버전인 ‘크리티카 글로벌’을 오는 6월 8일 세계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올엠은 크리티카 글로벌의 C2X 생태계 합류를 위해 현재 서비스 중인 크리티카에 게임 플레이를 통해 얻어진 결과물을 유저가 직접 소유하게 되는 P2O(Play To Own) 시스템을 적용했다.  
 
크리티카 글로벌에는 신규 재화인 ‘다이아(Dia)’와 ‘쿼츠(Quartz)’가 추가되며 게임에서 획득 및 사용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전자지갑 ‘C2X스테이션’을 통해 게임의 유틸리티 토큰 ‘KRX’ 및 ‘C2X’로 상호 교환되는 P2O 시스템을 한국 등 일부 국가를 제외한 해외 지역에서 즐길 수 있다.
 
아울러 공성전, PvP 토너먼트 등 신규 콘텐트를 지속 업데이트하고, 연내 NFT 기능도 도입해 게임의 재미요소를 더할 계획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워킹데드: 아이덴티티, 낚시의 신: 크루, 미니게임천국 등 다양한 장르의 P2O 게임 역시 계획된 일정에 맞게 서비스할 예정이다”며 “컴투스 그룹이 주도하는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C2X가 탈중앙화 및 공정 분배라는 웹 3.0의 철학을 대표하는 글로벌 플랫폼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원태영 기자 won.tae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