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벌의 경고" 왜 78억 마리 꿀벌이 실종됐을까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꿀벌의 경고" 왜 78억 마리 꿀벌이 실종됐을까

KB금융, 꿀벌 보호 위한 보고서 발간
“밀원숲 조성하고 도시 양봉 참여 필요”

 
 
5월 20일 세계 벌의 날 및 5월 22일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을 맞아 KB금융그룹 직원 가족들이 KB국민은행 본관 옥상에 설치된 ‘K-Bee’ 도시 양봉장에서 벌 키우기 체험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 KB금융그룹]

5월 20일 세계 벌의 날 및 5월 22일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을 맞아 KB금융그룹 직원 가족들이 KB국민은행 본관 옥상에 설치된 ‘K-Bee’ 도시 양봉장에서 벌 키우기 체험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 KB금융그룹]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는 22일 꿀벌의 개체 수 급감 문제를 분석한 ‘벌집 군집붕괴현상(CCD), 꿀벌의 경고에 응답하라’ 보고서를 발간했다. 해당 보고서는 KB금융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차원에서 꿀벌 실종 문제에 대한 관심과 동참을 촉구하기 위해 작성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국 양봉 농가의 220여만 개 벌통 가운데 39만여 개(17.2%)에서 약 78억 마리의 꿀벌이 집단 실종됐다. 이처럼 무리를 지어 사는 꿀벌들이 갑자기 사라지는 것을 ‘벌집 군집붕괴현상’이라고 한다. 정부 합동 조사에서 꿀벌응애 같은 해충, 과도한 살충제 사용, 말벌 피해, 이상기후 등이 복합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됐다. 하지만 아직 명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과학계와 국제기구는 생태계에서 꿀벌이 사라질 경우 인류에 큰 위협이 될 것으로 경고하고 있다. 2015년 하버드대 사무엘 마이어 교수팀은 꿀벌이 없어지면 식물이 열매를 맺지 못해 식량난이 발생하고, 이에 따라 연간 142만명이 사망할 수 있다는 내용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UN 생물다양성과학기구(IPBES)는 꿀벌의 경제적 가치를 최대 740조로 추정했다.
 
경영연구소는 “벌집 군집붕괴현상을 막기 위한 가장 근본적 방법은 꿀벌에 건강한 서식지를 만들어주는 것”이라며 “정부와 기업이 꿀벌에 먹이를 제공하는 밀원식물을 심고 밀원 숲을 조성하는데 노력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기업들의 도시 양봉 참여도 꿀벌 서식지 확대 방안으로 제시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