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취업자 93만5000명 증가…같은 달 기준 22년만에 최대 [체크리포트]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5월 취업자 93만5000명 증가…같은 달 기준 22년만에 최대 [체크리포트]

통계청, 5월 취업자 수 2848만5000명
대면 소비 회복하며 숙박·음식점업 일자리 증가
60세 이상 고령층 일자리가 절반 이상 차지

 
 
 
5월 취업자 수가 지난해보다 90만명 넘게 늘면서 같은 달 기준으로 22년 만에 최대 증가 폭을 기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일상 회복이 이뤄지며 음식·숙박업 일자리가 늘었지만, 늘어난 일자리의 상당 부분은 여전히 고령층 직접 일자리가 차지했다.
 
15일 통계청이 발표한 ‘5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848만5000명으로 지난해보다 93만5000명 늘었다. 같은 달 기준으로 보면 2000년(103만4000명) 이후 22년 만의 최대 증가 폭이다. 증가 폭은 취업자 수가 100만명 넘게 증가했던 올해 1월(113만5000명), 2월(103만7000명)에 비해선 줄었지만 3월(83만1000명), 4월(86만5000명)보다는 늘었다.
 
업종별로는 대표적인 대면·서비스 업종인 숙박·음식점업(3만4000명) 일자리가 증가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야외활동이 늘며 대면 소비가 회복했기 때문이다. 정부가 세금을 투입한 직접 일자리 사업이 포함되는 보건·사회복지서비스업(17만8000명), 공공행정(9만900명) 부문 취업자 수도 늘었다.
 
연령별로는 60세 이상(45만9000명) 고령층 일자리가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다. 종사자 지위별로는 임금 근로자 중 상용근로자는 90만명, 임시 근로자가 7만9000명 늘었지만 일용 근로자는 9만1000명 줄었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63.0%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8%p 올라 같은 달 기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실업자 수는 88만9000명으로 1년 전보다 25만9000명 감소했다. 실업률은 3.0%로 1.0%p 떨어지며 같은 달 기준으로 2013년 이후 최저치를 찍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587만1000명으로 지난해보다 48만명 줄었다.

김채영 기자 chaeyom@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